ACROFAN

숲과나눔, 44개 환경·안전·보건 ‘난제 해결 시민 아이디어’ 선정

기사입력 : 2018년 10월 24일 13시 32분
ACROFAN=김보라 | bora.kim@acrofan.com | SNS
재단법인 숲과나눔(이사장 장재연)은 2018년도 「시민아이디어 지원사업 [풀:씨]」(이하 풀씨 공모전) 공모 선정 결과를 발표하고, 23일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숲과나눔의 첫 공모전에는 우리 사회를 안전하고 건강한 곳으로 만들기 위한 시민들의 다양한 아이디어가 접수되었다.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 ▲공유와 나눔을 실천할 플랫폼 마련 ▲공동체의 돌봄 문화 만들기 등 그간 대안으로 제시되어왔지만 실행할 기회가 없었던 실험적인 아이디어 등 44개 팀이 선정되었다.

지원자는 14세 중학생 팀부터 60대 교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연령과 직업을 가지고 있었으며, 20, 30대의 지원이 가장 많았다. 활동주제는 환경과 관련한 이슈가 약 70%를 차지했고 안전과 보건 분야의 주제들도 잇따랐다. 환경 주제와 관련하여서는 플라스틱 쓰레기 및 일회용품 사용과 관련한 아이디어가 가장 많았으며, 미세먼지와 관련한 주제도 다수를 차지했다.

풀씨 공모전에 최종 선정된 팀은 최대 300만 원의 활동 지원금을 받게 된다. 활동 기간은 약 2개월(오는 11~12월)이다.

연간 총 7억 원 규모로 진행되는 시민 아이디어 지원사업 [풀:씨]는 내년부터 최대 100개 팀을 지원한다. 이 중 우수 10개 팀은 스타트업 규모의 [풀:꽃], 최우수 1~2개 팀은 전국 규모 사업인 [풀:숲]으로 확대 지원하여 시민들의 아이디어를 힘 있는 정책과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로 만들 예정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c)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