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필리핀 공유경제 플랫폼 VroomGo,전기 오토바이 필립스모터스와 업무협약

기사입력 : 2018년 10월 25일 17시 27분
ACROFAN=신승희 | seunghee.shin@acrofan.com | SNS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한 한국계 필리핀 O2O 공유경제 플랫폼 브룸고(VroomGo)가 이륜차브랜드 필립스모터스(대표이사 유영현)와 20일 일산 킨텍스에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5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브룸고 최고운영 책임자인 문희재 COO와 필립스모터스 양동해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필립스모터스는 브룸고의 동남아 시장 및 글로벌 시장 진출의 전략적 파트너로서 추후 오토바이를 기반으로 하는 O2O 서비스인 브룸고가 진출하는 시장에 친환경 전기 이륜차(오토바이)를 공급하는 등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브룸고와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는데 합의했다.

브룸고는 현재 필리핀을 시작으로 오토바이를 사용한 승차 서비스, 음식 배달, 장보기, 소액송금, 결제 등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한 O2O 서비스 플랫폼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단순 서비스를 넘어 기업과 고객은 물론 참여자들과 이익을 함께 공유하는 진정한 공유 경제 실현을 목표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브룸고 최고 운영 책임자인 문희재 COO는 “양사의 업무협약 체결로 브룸고는 라이더에게 경제적인 친환경 전기 오토바이를 안정적으로 보급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는 최근 대기오염이 이슈가 되는 필리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등의 동남아 대도시에 매우 적합한 비즈니스 모델”이라고 말했다.

이어 “전기 오토바이의 저렴한 유지비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브룸고 드라이버에게 더 큰 경제적 이득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동시에 공유경제를 지향하는 브룸고가 친환경적인 회사라는 인식을 형성하는 데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문희재 COO는 10월 5일 매일경제 TV ‘토큰 이코노미’ 인터뷰에서 동남아 국가들은 은행 계좌나 신용카드 소지자가 적지만 스마트폰 보급률이 높아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의 성장성이 높은 지역이고, 극심한 정체를 겪고 있는 필리핀 교통상황을 고려할 때 오토바이는 브룸고 O2O 서비스의 가장 효율적인 교통수단이라고 밝힌 바 있다.

문희재 COO는 브룸고 페이 기능과 오토바이 서비스를 접목한 브룸고 O2O 서비스 플랫폼이 필립스모터스와 맺은 이번 MOU에 대해 “브룸고 O2O서비스를 위한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의 결합”이라고 평가했다.

필립스모터스는 127년 역사를 가진 PHILLIPS의 한국지사다. 2007년부터 국내에 소개된 필립스의 명성을 지키며 우수한 성능, 디자인 그리고 가격 경쟁력을 갖춘 본사 제품 수입, 제조, 판매 권한에 관한 독점권을 확보하고 있다. 향후 본사와 협력해 동남아를 비롯한 세계 시장 수출을 준비하고 있다.

O2O는 오프라인(offline) 사업에 온라인(online) 기술을 적용한 마케팅으로 소비자들에게 이색적인 구매 경험을 제공한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c)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