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에어서울, 오키나와 항공권 초특가에 위탁수하물까지 무료

기사입력 : 2018년 11월 09일 14시 40분
ACROFAN=신승희 | seunghee.shin@acrofan.com | SNS
에어서울이 오늘(9일) 오후 3시부터 오키나와 노선에서 특가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에어서울은 11월 9일부터 23일까지 인천~오키나와 노선의 편도 항공운임을 3만원(편도 총액 77,100원~)에 판매한다. 또한, 이 기간에 특가 항공권을 구매한 고객은 위탁수하물(15kg) 1개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탑승 기간은 11월 10일부터 12월 31일까지다.

이번 오키나와 프로모션은 에어서울 홈페이지 회원 대상으로 11월 9일 오후 3시부터 선착순으로 실시한다.

한편, 에어서울은 지난 9월 21일 인천~오키나와 노선에 첫 취항해 매일 한 편씩 주 7회 운항하고 있다. 오키나와는 에어서울이 동경, 오사카, 후쿠오카 등에 이어 12번째로 취항한 일본 노선으로 11월 26일 삿포로(치토세)까지 취항하게 되면 일본 취항 도시가 모두 13개로 국내 8개 항공사 중 가장 많은 일본 도시에 취항하게 된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c)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