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안토니오 치테리오가 설계했으며 마이애미 서프사이드의 단독지에 위치한 아르테가 분양 개시

기사입력 : 2019년 04월 09일 20시 00분
ACROFAN=PRNewswire | mediainquiries@prnewswire.com | SNS

이 최고급 해변 콘도미니엄은 안토니오 치테리오가 미국에서 진행한 첫 프로젝트

마이애미, 2019년 4월 9일 /PRNewswire/ -- 서프사이드 천연 해변의 단독지 4천 평방미터에 자리잡은 아르테가 크게 기대를 모았던 분양을 개시한다고 오늘 발표했다. 16개의 최고급 주거시설이 자리 잡은 이 12층짜리 호화 개발 사업은 세계적인 관광지에 처음 제공되는 가장 유명한 콘도미니엄으로서 이탈리아의 거장 건축가 안토니오 치테리오가 미국에서 진행하는 첫 프로젝트이다.


현대 건축업계에서 가장 재능 있는 인물 중 한명인 안토니오 치테리오는 두바이, 런던, 밀라노와 발리에서 추진되었으며 높은 평가를 받은 불가리 및 만다린 오리엔탈 스타일의 호스피탤리티 시설을 설계한 비저너리이다. 그의 신축 해변 콘도미니엄은 전세계에서 그가 설계한 소수의 주거시설 중 하나를 소유할 귀중하고 몇 안 되는 기회를 제공한다.

사피르코포레이션의 회장이며 최고급 부동산을 전문으로 하는 동사의 이스라엘 및 뉴욕 기반의 자회사 SC 8955가 본 프로젝트를 개발하고 있는 알렉스 사피르는 "아르테를 통해 이곳 미국에서 안토니오 치테리오의 작품을 처음 소개하게 되어 기쁘다"면서 "이 빌딩에 적용된 설계, 마감과 디테일의 수준은 마이애미 시장에 전례가 없는 것이다. 안토니오의 작품은 대단히 창의적이며 사려 깊기 때문에 우리는 그의 세련된 미적 감각이 구매자들과 지역사회에 잘 받아들여질 것으로 느낀다"고 말했다.

2019년 여름 첫 클로징을 시작할 예정인 아르테는 서프사이드 콜린스 애비뉴 8955에 들어서는데 이 곳은 사람들로 북적거리는 마이애미 해변 북쪽에 자리잡은 인기 많은 지역으로서 인디안크릭, 베이하버아일랜드와 멋진 발하버 사이의 단독지에 위치한다. 미래 미국의 대단한 리비에라로 찬사를 받는 서프사이드는 마이애미의 가장 활기찬 문화, 요리, 쇼핑 관광의 중심지이다.

널찍한 침실 세 개에서 다섯 개와 거주 공간이 들어 있는 아르테는 그 면적이 약 293 평방미터에서 702 평방미터에 이른다. 시원한 바다 전경이 보이도록 실내 및 실외 거주 공간을 설계한 이 주거시설은 모던하고 개방적인 거주 공간 안에 중간 끊김이 없도록 이어진 티크 목재의 데크와 트래버틴 석재로 마감한 널찍한 테라스를 통해 지중해의 라이프스타일을 모방하고 있다. 품격 높은 주방에는 폴리폼 수납장, 이탈리아산 대리석 요리대와 가게나우 주방 가전 기기들이 들어 있다.  

그 전체가 리조트 스타일의 편의 시설에는 23미터 실내 수영장과 실외 수영장, 옥상 테니스 코트, 최신 시설의 피트니스센터, 요가스튜디오, 사우나와 스팀룸 및 고요한 명상 폰드 등이 있다. 그 밖의 시설에는 어린이 놀이방, 당구대가 갖춰진 입주민 라운지, 옥외의 여흥을 위한 케이터링 키친과 온도가 조절되는 가구별 주차장 등이 있다.

안토니오 치테리오는 자신의 이름을 딴 회사 안토니오치테리오패트리시아비엘(ACPV)의 설립자로서 코비카프아키텍처앤드인테리어디자인과의 협업을 통해 격자 무늬의 청동 슈코 창호 시스템이 들어간 넓은 슬라이딩 유리 도어로 아르테의 전면을 뚜렷하게 했으며 로마 트래버틴 석재로 악센트를 주었다. 동 콘도미니엄의 널찍하고 풍성한 조경은 전세계 최고의 조경 업체 중 하나인 엔조이네아가 설계했다.

아르테는 그 이름을 예술적인 건물 설계에서뿐만 아니라 그 곳에 들어서며 최고로 큐레이트된 예술 작품에서도 따왔다. 건물 밖에는 유명한 "러브" 조각으로 가장 잘 알려진 전설적인 미국 아티스트 로버트 인디아나의 "아트" 오리지널 조각이 들어선다. 로비에는 덴마크-아이슬랜드 아티스트 올라푸르 엘리아손의 작품 "폴리크로마틱 크로놀로지"가 자리잡게 된다.

한 개 층을 다 쓰거나 절반만 쓰게 될 이 콘도미니엄의 가격은 1천21만5천 달러부터 시작된다. 분양 업무는 코코란선샤인마케팅그룹이 독점 진행한다. 상세 정보가 필요할 경우 www.artesurfside.com을 방문하기 바란다.

사진 - https://mma.prnewswire.com/media/848349/Surfside.jpg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