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레이디스 코드, '미니스커트' 무대.. '레코 전성기 떠오른다' 극찬

기사입력 : 2019년 04월 13일 22시 14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걸그룹 레이디스 코드(LADIES' CODE)가 민해경의 '미니스커트'를 완벽 재해석하며 레트로 감성을 소환했다.

13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전설 김종환의 특집이 그려졌으며, 레이디스 코드(애슐리, 소정, 주니)와 함께 이세준, 김소현 손준호 부부, 이창민, 남태현, 잔나비가 출연했다.

리더 애슐리는 무대에 앞서 "아버지가 밴드 보컬을 하셔서 김종환 선생님의 곡을 자주 접했다."라면서 "지금 들어도 세련되고 듣기 좋은 곡"이라고 곡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방송에서 레이디스 코드는 김종환이 작업한 민해경의 '미니스커트'를 화려한 EDM으로 편곡해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사했으며, 특히 유명 프로듀서 탁(TAK)이 지원사격에 나서 더욱 화려한 무대를 꾸몄다.

특히 매력적인 보컬 실력으로 폭발적인 흥을 이끌어내며 관객과 함께 호흡하는 무대를 만들어 냈다.

레이디스 코드의 무대 후 김종환은 "신선한 편곡이 매우 인상적이었다"라고 평했으며 더불어 이창민은 "레이디스 코드의 '예뻐 예뻐'가 떠오르는 반가운 무대였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레이디스 코드는 이날 무대에서 '미니스커트'를 재해석해 시청자는 물론 전설 김종환을 극찬을 받았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