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나우웨이팅, '외식업 전용 알림톡 무제한 35 요금제’ 출시

기사입력 : 2019년 04월 17일 12시 51분
ACROFAN=신승희 | seunghee.shin@acrofan.com | SNS
나우웨이팅을 이용하는 외식업 자영업자들은 앞으로 알림톡 발송비와 태블릿 구매 부담 없이 매월 3만 5천원에 스마트 웨이팅 및 포인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나우웨이팅 서비스는 외식업소를 중심으로 이용되는 만큼 영세 사업자들의 비용부담을 크게 경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스마트 웨이팅 O2O (Online to Offline) 서비스 ‘나우웨이팅’을 운영하는 나우버스킹(대표 전상열)이 업계 최초로 외식업 자영업자를 위한 스마트 웨이팅 요금제 ‘외식업 전용 알림톡 무제한 35 요금제’를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나우웨이팅은 카카오톡 기반의 스마트 웨이팅 O2O (Online to Offline) 서비스다. 고객은 매장 앞에 줄을 서지 않고 대기 시간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으며, 매장은 관리자 태블릿으로 대기 고객을 스마트하게 관리할 수 있다. 현재 외식업을 중심으로 총 1천 2백여 개 업소에서 이용 중이다.

나우버스킹이 선보이는 외식업 전용 알림톡 무제한 35 요금제는 한 달에 3만 5천원으로 추가 비용 없이 알림톡을 무제한으로 사용 가능하다. 기존 요금제는 서비스 이용료에 더해 알림톡 발송비가 추가 과금되는 구조였기 때문에 대기 고객이 많은 매장의 경우 한 달에 최대 50만원까지 과금되기도 했다. 이 요금제에는 스마트 웨이팅 서비스와 포인트 서비스가 모두 포함된다.

태블릿 임대 부가 서비스도 선보였다. 그동안 이용 업소들은 대기 관리용 태블릿을 별도로 구매해야 했지만 이제 신규 업소들은 태블릿 1대당 월 5천 원에 임대해 사용할 수 있다.

신규 요금제는 기존 고객 중 외식업 자영업자에 한해 5월 1일부터 적용되며 신규 업소의 경우 사전 신청 가능하다. 나우버스킹은 요금제 출시와 함께 누적된 웨이팅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방문 고객 대상 마케팅 서비스(CRM)와 같은 연관 서비스를 강화할 전략이다.

나우버스킹 전상열 대표는 “알림톡 발송비와 태블릿 구매비가 부담된다는 사장님들의 의견을 깊이 고민한 결과 서비스를 마음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무제한 요금제를 출시하게 됐다”며 “요금제 인하로 인해 당장의 매출은 감소하지만 장기적으로 고객사와 튼튼한 파트너십을 만들어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