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파세코 석유난로, 칠레 내진 규격 인증 획득

기사입력 : 2016년 10월 04일 14시 23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SNS
파세코(037070, 대표이사 유일한)가 칠레에서 국내 최초로 내진 규정이 강화된 석유난로 규격 인증시험을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증 기관인 시칼(SICAL)은 칠레에서 가전, 가스연료 제품의 인증을 담당하는 기관으로 제품 자체의 안전성과 품질뿐만 아니라 내진 내구성까지 까다롭게 검토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시칼은 지진이 잦은 칠레의 환경에 맞춰 이번에 내진, 내풍을 까다롭게 검토하는 일본과 동일 수준으로 해당 규정을 더욱 강화했다.

이번에 강화된 규정에 따르면 내진 규정은 진도 5이하 에서는 정상 작동하고 진도 5 이상, 5.5 이하에서 자동 소화되도록 강화되었다. 내풍 규정 역시 2, 3, 5m/s의 바람을 5분 이상 가해도 불꽃이 제품 외부로 돌출되면 안되도록 강화되었다.

파세코는 이미 시칼의 기존 인증을 보유하고 있었으며 이번에 특히 강화된 내진, 내풍 규정에서 국내 최초로 인증을 획득함으로써 기술력을 다시한번 인정받았다. 시칼 측은 “파세코의 석유난로가 제품의 견고성과 기술 측면에서 경쟁사 대비 앞서 있음을 확인했다”며 “특히 지진 내구성 부문에서도 우수한 성능을 보였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파세코는 중남미 지역까지 영역을 확대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칠레는 북부에 사막이 있고, 남부는 한랭기후를 보이는 기후 특성이 있어 파세코의 열기 제품이 필수적이다. 이번 인증 시험을 통과한 제품은 대표 제품인 대류형 심지난로 1종, 반사형 심지난로 2종으로, 의뢰한 3제품 모두 인증시험을 통과했다.

파세코 관계자는 “이번 인증은 파세코의 기술력을 인정받고 해외 영역 확장의 기회가 된다는 점에서 중요한 성과”라며 “중소기업의 가장 큰 경쟁력은 결국 기술임을 다시 한번 확인했으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기술개발과 해외 기회 발굴로 파세코의 성장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