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대한장연구학회, ‘2019 염증성 장질환 건강강좌-장건강톡톡’ 참가 접수

기사입력 : 2019년 09월 02일 09시 45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대한장연구학회(학회장 김주성, 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 교수)가 오는 11월 2일 오후 2시 시청한화센터 드림6홀(6층)에서 개최되는 ‘2019 염증성 장질환 건강강좌 – 장건강톡톡’의 참가자 사전 접수를 시작한다.

‘2019 염증성 장질환 건강강좌 - 장건강톡톡’은 염증성 장질환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며, 환우들과 의료진이 친밀하게 상담할 수 있는 소통의 계기를 마련해 질환으로 어려움을 겪는 환자와 가족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의미 있는 시간을 만들고자 기획된 행사다.

올해로 5회 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환우와 가족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 염증성 장질환 치료의 현재와 미래 ▲ 식이 및 영양: 영양 보충제와 비타민 어떻게 먹을까? 등 질환 관리에 도움이 되는 교육 강연에 더해, 올해 처음으로 의료비 지원 등 환우들이 받을 수 있는 복지 지원 정보에 대한 강연도 진행한다. 더불어, 교육 강연에서 다 해소되지 않은 궁금증들은 의료진이 직접 멘토가 돼 참여하는 소그룹 Q&A 시간에 상담할 수 있다. 이외에도 염증성 장질환을 효과적으로 극복한 환우의 스토리를 들어보고, 오랜 투병 생활로 지친 몸과 마음에 편안한 휴식을 선사할 명상과 호흡 방법에 대한 강연도 준비돼 있다.

대한장연구학회 이창균 섭외홍보이사(경희대병원 소화기내과 교수)는 “염증성 장질환 환자들은 질환으로 인해 사회생활은 물론, 일상생활에도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고, 장기간 지속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보니 불안, 우울이 가중되고, 사회적 고립감에 시달리곤 한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환우와 가족들이 질환 치료 및 관리에 대한 유용한 정보들을 얻고, 나아가 다른 환우 및 의료진과의 친밀한 소통으로 질환 극복에 대한 희망과 용기를 좀 더 키워갈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는 염증성 장질환 환우 및 가족들은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참가 신청은 신청자 이름, 참가 인원, 연락처를 기재해 ▲이메일 또는 ▲문자로 접수하거나 ▲평소 내원하는 병원에 비치된 참가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이고, 상세한 내용은 캠페인 사무국에 문의가 가능하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