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쏘카, 한국정보과학회와 미래 AI 인재 영입 나선다

기사입력 : 2019년 12월 13일 12시 49분
ACROFAN=신승희 | seunghee.shin@acrofan.com | SNS
쏘카(대표 이재웅)가 한국정보과학회(회장 최종원)에서 개최하는 학술대회 ‘2019 한국소프트웨어종합학술대회(이하 KSC 2019)’에 참여해 미래 AI 인재 확보에 나선다.

한국정보과학회는 정보과학에 관한 기술 발전과 보급을 위해 1973년에 설립된 학회로, 컴퓨터학 분야에서 가장 역사가 깊고 많은 회원을 보유한 학술단체다. 학회에서는 매년 12월 회원들의 연구 성과 발표 및 학술 정보 교류를 위한 KSC를 개최, 매회 1800여 명이 참가하고 있다.

쏘카는 한국정보과학회 KSC 2019에 후원사로 참여, 학부생과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AI 영상분석 경진대회’를 공동 개최한다. 쏘카는 지난달까지 ‘블랙박스 및 사진을 활용한 차세대 모빌리티 관련 신기술 아이디어’에 대한 제안서를 접수받았다. 심사를 거쳐 최종 본선에 오른 10개 팀은 오는 20일 작품 시연과 발표를 통해 아이디어를 공유할 예정이다.

본선에 참가하는 10개 팀에게는 다양한 특전이 제공된다. △대상 300만원(1팀) △최우수상 200만원(1팀) △우수상 100만원(2팀) △장려상 50만원(6팀) 등 총 천만원의 상금이 주어지고, 입상 팀 전원에게는 쏘카 입사 지원 시 채용 우대 혜택을 부여한다.

이날 행사에는 김상우 쏘카 데이터그룹장이 ‘기술과 데이터가 어떻게 이동을 변화시키는가’를 주제로 특강을 진행한다. 모빌리티 산업에서 기술과 데이터를 통해 환경 오염, 교통 체증 등의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에 대해 소개하고, 쏘카의 기술 활용 사례에 대해 공유할 예정이다.

쏘카는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KSC 2019 기간 동안 채용 부스도 마련해 개발 및 데이터 인재 확보에 나선다. 모집 분야는 △서버 개발자 △iOS 개발자 △Android 개발자 △QA 엔지니어 △모빌리티시스템 SW개발자 등 개발 부문과 △비즈니스 분석가 △DevOps 엔지니어 △데이터 엔지니어 △데이터 분석가/사이언티스트 등으로 나뉜다. 채용 과정은 모두 서류심사, 코딩테스트, 실무진 및 임원 면접전형으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쏘카 채용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KSC 2019 대회장 임성수 국민대학교 교수는 “쏘카와 함께 개최하는 이번 대회를 통해 국내 모빌리티 시장 발전과 차세대 모빌리티 산업에 필요한 인공지능, IoT 및 기타 소프트웨어 기술 혁신을 위한 교류를 도모하고자 한다”며 “기술의 발전이 가져오는 사회의 변화와 혁신에 대해 학계와 현장의 직접적이고 실질적인 협력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원종필 쏘카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쏘카는 AI와 데이터 기반 미래 기술 발전에 확고한 비전을 갖고 가시적인 성과를 만들어 내고 있다”며 “이러한 발전을 함께 이끌 인재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대대적인 투자, 공격적인 인재 채용을 통해 미래 정보과학 인재 양성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