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360 시큐리티, 2016년도 1분기 집계 결과 발표

기사입력 : 2016년 06월 03일 11시 22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SNS
국내에서 올해 1분기 동안 모바일 바이러스에 노출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이 하루 평균 4만2000대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해 4분기에 조사된 하루 평균 9,608대 대비 437% 증가한 것으로, 150개 조사 국가 중 8위에 해당하는 수치다.

360 시큐리티(360 Security)는 2016년 1분기(1~3월) 동안 한국을 비롯한 전 세계 국가의 모바일 바이러스 탐지 현황을 분석한 결과, 모바일 악성코드가 침입을 시도한 스마트폰이 하루 평균 160만대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 결과는 모바일 백신 애플리케이션 360 시큐리티가 국가별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 침입을 시도한 악성코드 수치를 국가별로 집계한 것으로 올해 1분기 안드로이드 모바일 기기를 겨냥한 바이러스의 위험성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를 나타냈다.

360 시큐리티 보안 앱이 1분기에 탐지한 바이러스 수치를 기준으로 보면, 조사 대상 150개 국가에서 사용되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15대 중에서 1대(6.7%)가 매일 바이러스에 노출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모바일 악성코드 탐지 건수가 가장 많았던 국가는 인도로, 1분기에 하루 평균 26만 대 이상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이 바이러스의 공격에 노출된 것으로 파악됐다.

미국은 하루 평균 7만2000대, 일본은 하루 평균 5100대 이상의 스마트폰이 바이러스 침입에 노출된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은 하루 평균 4만2000대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모바일 바이러스가 탐지됐다. 조사대상 국가 중 8위에 해당하는 수치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