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트위치, 사운드트랙 발표 "트위치 스트리밍에 저작권 걱정 없는 음악 컬렉션 제공"

기사입력 : 2020년 10월 01일 12시 03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트위치가 크리에이터를 위한 새로운 도구 ‘사운드트랙(Soundtrack by Twitch)’을 발표했다.

사운드트랙은 복잡하고 변화무쌍한 음악 생태계 때문에 어려움을 겪는 스트리머를 위한 새로운 기능으로, 저작권 문제 없는 음악 컬렉션을 엄선해 제공한다. 사운드트랙의 음악은 스트리밍 소프트웨어와 통합돼 스트리머의 오디오 소스와 겹치지 않는다. 트위치 스트리머는 사운드트랙을 사용해 채널을 안전하게 유지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흥미로운 콘텐츠를 생산하고 크리에이터로서 성장할 수 있다.

- 저작권 걱정 없는 스트리밍

사운드트랙의 광범위한 음악 라이브러리는 신예 독립 아티스트들의 노래로 구성됐다. 트위치 스트리머가 라이브 스트리밍을 진행하는 동안 전 세계 시청자는 저작권 걱정 없이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사운드트랙의 음악은 스트리머의 오디오 채널에서 분리되므로, 스트리머는 음악 때문에 영상이 음소거 되거나 트위치 채널 등 콘텐츠 게시 채널이 경고를 받을 것에 대해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 엄선된 음악 라이브러리

최신 일렉트로닉 댄스 음악이 수록된 “SoundPls” 플레이리스트부터 편안한 느낌의 로-파이(chilled out lo-fi) 비트가 담긴 “Beats To Stream To” 플레이리스트까지, 사운드트랙 라이브러리는 다양한 아티스트와 장르의 음악을 스트리밍에 활용하도록 지원한다. 사운드트랙이 보유한 아티스트로는 어보브 앤 비욘드(Above & Beyond), 엠엑스엠툰(mxmtoon), 포터 로빈슨(Porter Robinson), RAC, SwuM 등이 있다.

트위치 음악 큐레이션 스태프, 선별된 스트리머, 업계 파트너가 사운드트랙 플레이리스트와 스테이션을 큐레이팅 하며, 스트리머는 어떤 스타일의 음악이든 클릭 한 번만으로 스트리밍에 추가할 수 있다. 트위치 큐레이션 팀은 정기적으로 새로운 플레이리스트와 스테이션을 추가하며 콘텐츠를 확장할 예정이다.

- 사운드트랙(베타) 레이블과 유통 파트너

트위치는 가능한 빨리 크리에이터에게 사운드트랙을 제공하고자 PC에서 OBS 스튜디오와 호환되는 초기 버전을 먼저 선보인다. 트위치 스튜디오와 스트림랩(Streamlabs) OBS 호환 버전도 곧 출시할 예정이며, 더 많은 스트리머가 사운드트랙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향후 몇 주에 걸쳐 가용성을 넓혀갈 계획이다. 사운드트랙을 체험하고 크리에이터 경험 향상에 참여하고 싶은 크리에이터는 대기자 명단에 등록하면 이메일로 초대장과 함께 다운로드 방법을 안내가 전송된다.

트위치 사운드트랙에 음악을 등록하고자 하는 뮤지션, 레이블, 퍼블리셔는 지원 페이지에서 방법을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