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구찌와 삼성전자의 콜라보레이션, ‘가옥 스마트 가이드’ 앱 출시

기사입력 : 2021년 08월 31일 11시 15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구찌(Gucci)와 삼성전자가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개발한 구찌 스토어 전용 디지털 애플리케이션(앱) 출시를 공식 발표했다. 서울 이태원의 국내 두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 ‘구찌 가옥(GUCCI GAOK)’에서 선보이게 되는 ‘가옥 스마트 가이드(GAOK Smart Guide)’ 앱은 UWB(Ultra-Wideband, 초광대역) 기술을 기반으로, 매력적이고 흥미로운 하이브리드 리테일 익스피리언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구찌와 삼성전자의 창의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선보이는 ‘가옥 스마트 가이드’는 다양성을 존중하는 구찌의 정신을 보여주며, 전통과 현대의 조화, 장인 정신과 디지털 이노베이션의 결합을 상징한다. 해당 앱은 오는 31일부터 삼성의 최신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Galaxy) Z Fold 3’에 탑재, 구찌 가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구찌 가옥을 방문하는 고객들은 ‘가옥 스마트 가이드’를 통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이 결합된 새로운 차원의 스마트 쇼핑을 경험할 수 있다. UWB 위치 기반 기술을 통해, 스토어의 각 층별 커스터마이즈드된 다양한 컨텐츠를 만나볼 수 있으며, 고객이 검색하는 제품에 대한 정보 및 위치를 손쉽게 확인, ‘자기 주도적’ 쇼핑이 가능하다. 특히, 특정 공간에 입장하면 앱을 통해 해당 구역에 디스플레이된 컬렉션에 대한 자세한 정보와 제품을 확인할 수 있다. 필요할 경우 클라이언트 어드바이저(Client advisor)를 자신의 위치로 호출해 온라인에서 오프라인으로 전환된 대면 커뮤니케이션까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가옥 스마트 가이드’는 실용적인 정보 뿐 아니라 다양한 엔터테인먼트적 요소도 갖추고 있어 구찌 가옥에서의 경험을 더욱 특별하게 만든다. 구찌 가옥 방문 고객은 증강현실(AR) 기술을 사용하여 가상으로 구찌의 최신 스니커즈를 신어보고, DIY 엽서를 만들 수 있으며, 셀카를 찍고 구찌 디지털 스티커로 사진을 꾸미거나, 구찌 아케이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구찌 가옥을 방문하는 동안 저장한 제품의 위시리스트와 촬영한 사진은 고객에게 전송되어 구찌 플래그십 스토어에서의 특별한 경험을 일상으로 가져올 수 있다.

한편, 구찌 가옥 3층에 위치한 미디어 아트 월은 외벽에 구현된 박승모 작가의 작품을 3D 인터랙티브 미디어 아트로 재해석한 공간으로, 삼성전자의 마이크로 LED 기반의 초대형 모듈러 스크린, '더 월(The Wall)'을 통해 마치 갤러리에 온 것 같은 경험을 선사한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