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2025 제27차 세계신경과학회, 한국에서 개최된다

기사입력 : 2021년 10월 11일 11시 06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와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 대한신경과학회(이사장 홍승봉)는 신경과학 분야 대표 국제 학술대회인 세계신경과학회(World Congress of Neurology, WCN)를 오는 2025년 서울로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세계신경과학회는 세계신경과학연맹(World Federation of Neurology, WFN)에서 2년마다 개최하고 있으며 전 세계 120여 개국 평균 6천여 명의 의료전문가가 참가하는 신경과학분야 대표 학회이다.

이번 유치는 세계신경과학연맹 각국 대표자 투표를 통해 유치 경쟁상대인 호주(브리즈번), 중국(베이징), 터키(이스탄불)와의 치열한 접전 끝에 결정됐으며, 지난 10월 2일 화상으로 진행된 세계신경과학연맹 대표자 회의에서 한국 유치 최종 결정이 발표됐다. 특히 이번 유치는 지난 2017년 일본 교토에서 개최됐던 ‘제23차 세계신경과학회‘ 유치 실패 이후 재도전으로 이루어낸 성과라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

이번 유치 성공은 대한신경과학회의 치밀한 준비에 공사의 적극적 지원이 더해진 결과이다. 공사는 2025년 세계신경과학회 유치단장인 전범석 서울대 의과대학 신경과 교수를 국제회의 유치 제고를 위해 공사와 공동 유치활동을 수행하는 ‘Korea MICE 앰배서더’로 위촉하고 유치 PT 영상 제작·온라인 홍보물 제작·세계신경과학연맹 관계자 대상 유치지지 서한발송 등 각종 유치 활동을 적극 지원했다.

전범석 교수는 “이번 유치에는 대한신경과학회의 국제적 위상 증대와 더불어 기생충·BTS·오징어 게임 등 한국 문화 콘텐츠의 세계적 인기몰이가 큰 도움이 됐다”며, “2025 제27차 세계신경과학회가 국내 신경과학 분야의 발전을 촉진하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공사는 동 행사의 유치에 그치지 않고 해외홍보, 개최까지 단계별 체계적 지원을 이어갈 예정이며, 공사 문상호 MICE마케팅팀장은 “세계신경과학회의 한국 유치는 국내 마이스 산업 뿐 아니라 관광 등 국내 연관 사업 분야 회복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향후 관계기관 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국제회의 유치를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