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스맥, 독일 및 이탈리아 딜러社와 90억 원 규모 장비 공급계약 체결

기사입력 : 2021년 12월 23일 14시 20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스맥(099440)은 독일 및 이탈리아 딜러社와 89억 원 규모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스맥은 독일 더블유에스에프(WSF), 이탈리아 지엠브이(GMV)에 각각 40대, 51대를 공급한다. 계약에 따라 2022년 1월부터 12월까지 순차적으로 납품할 예정이며, 각 딜러사를 통해 자동차 부품, 의료기, 오일 관련 부품 제조사 등 다양한 산업군에 공급될 예정이다.

수주를 진행한 더블유에스에프는 독일 동남부 지역 바바리아주에 위치한 장비 전문 딜러사다. 자동차 및 항공기 부품가공업체를 주요 공급처로 두고 있다. 이탈리아 지엠브이는 이탈리아 베르가모에 위치하고 있으며, 자동차 부품, 석유 시추용 파이프 가공 장비 등을 수입해 공급하고 있다.

향후 스맥의 실적 흐름은 긍정적이다. 회사 측은 각 딜러사들이 2022년도 판매예상 물량의 최소량만 발주한 상태이며, 향후 유럽 공작기계 시장이 지속적으로 호전됨에 따라 회사 장비에 대한 수요 역시 증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스맥은 세계공작기계 전시회의 하나인 EMO 전시회에서 90억 원 규모의 수주를 받았고 최근 터키, 러시아 딜러를 통해 64억원의 수주를 받는 등 2022년 상반기 물량도 이미 확보했다.

스맥 관계자는 "최근 몇 년 동안 1년 물량을 한꺼번에 받은 적은 없다”며 “공작기계 시장의 호황을 체감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유럽 각국에서 공작기계 시장 활성화를 위한 경기부양책이 잇달아 시행되고 있는 만큼, 유럽 법인을 중심으로 판매 네트워크를 강화하는 등 발 빠른 대응으로 매출 증대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스맥은 삼성중공업 공작기계사업부를 모태로 1999년 설립되어, 공작기계 및 관련 부품, LCD 생산관련 로봇 제조·판매 등을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스마트 머신의 고도화 및 시장개척을 목표로 지능형로봇, 지능형 공작기계, 지능형 생산시스템, 자율주행 물류로봇, 산업용 IoT(Industrial Internet of Things), 빅데이터, 클라우드, 인공지능 등 기계와 ICT 기술의 융복합을 적극 추진 중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