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서울드래곤시티, 에바 알머슨 특별전 협업… ’스테이 위드 아트’ 출시

기사입력 : 2022년 06월 13일 12시 54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서울드래곤시티가 8월 31일까지 에바 알머슨 특별전과 협업한 객실 패키지 ‘스테이 위드 아트(Stay With Art)’를 출시하는 등 문화 마케팅 강화에 나선다.

‘행복을 그리는 화가’로 유명한 에바 알머슨은 가족과의 식사, 반려동물과 함께 누리는 휴식 등 소소한 일상 속 풍경을 동화 속 장면처럼 따스하게 표현하는 스페인 출신 화가다.

특히 한국인이 사랑하는 화가로, 2016년 제주도에 방문해 해녀를 주제로 그림을 그리는 등 제주 해녀가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되는 데 기여하기도 했다. 올해 용산 전쟁기념관에서 진행되는 ‘에바 알머슨 Andando’ 특별전에서는 그녀의 삶을 회고하는 다양한 형태의 예술 작품 150여 점이 전시된다.

이에 서울드래곤시티는 따뜻한 세상에 초대한다는 전시회의 의미를 담아 ‘스테이 위드 아트’ 패키지를 기획했다. 객실 1박과 에바 알머슨 특별전 2인 티켓이 제공되며, 오디오 가이드와 굿즈가 포함돼 특별함을 더했다. 이용객은 에바 알머슨 그림 포스터, 유리컵, 파우치 등 굿즈 한 가지를 소장할 수 있다.

해당 패키지는 각기 다른 예술성을 지닌 서울드래곤시티의 3개 호텔에서 ‘이비스 스타일’ 기준 14만 5천 원부터 이용할 수 있으며, 전시회는 오는 12월 4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부가세 별도)

실제로 서울드래곤시티는 이용객이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도록 호텔 곳곳에 다수의 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그랜드 머큐어’에 전시된 김민주 작가의 <심경>은 일상적으로 살아가는 공간과 사회를 재해석한 작품으로, 호텔 이용객에게 휴식과 상상의 즐거움을 제공한다. 또한 ‘노보텔’ 및 ‘노보텔 스위트’ 이용객은 1층 로비 모니터를 통해 상영되는 이예승 작가의 <몽중몽>을 감상하면서 동양화 속을 거니는 듯한 신비로운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서울드래곤시티 관계자는 “보기만 해도 가슴이 따뜻해지는 에바 알머슨의 작품처럼 올여름 서울드래곤시티에서 소중한 사람과 함께 포근한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며 “이에 더해 호텔 곳곳에 전시된 국내 작가의 작품을 감상하며 품격 있는 호캉스를 즐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드래곤시티는 그랜드 머큐어에 정기적으로 새로운 작품을 선보이며 다양하고 새로운 즐길거리로 이용객을 맞이할 계획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