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FC 온라인, 신규 타이틀로 리브랜딩 완료

기사입력 : 2023년 09월 21일 16시 41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넥슨(대표 이정헌)은 EA 코리아 스튜디오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정통 온라인 축구게임 ‘EA SPORTS FC™ Online(이하 ‘FC 온라인’)’의 리브랜딩을 실시하고 변경된 브랜드로 다가오는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e스포츠 종목으로 국제 대회에 데뷔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로써 기존의 브랜드명인 ‘FIFA 온라인 4’는 이제 ‘FC 온라인’으로 변경되며, 9월 23일 개막하는 항저우 아시안게임에도 ‘FC 온라인’이라는 신규 브랜드로 e스포츠 종목에 등장할 예정이다. 앞서 ‘FC 온라인’ 한국 국가대표팀에는 곽준혁, 박기영 선수가 선발됐으며, 두 선수는 아시안게임의 공식 사전대회 '로드 투 아시안게임 2022'에서 각각 동아시아 지역 1위와 2위를 휩쓸며 본선에서의 기대감을 높인 바 있다.

한편, 새로운 브랜드를 선보여도 기존의 게임 정보 및 플레이 상황은 모두 ‘FC 온라인’에서 동일하게 즐길 수 있다. 영국 프리미어리그, 독일 분데스리가, 스페인 라리가, 이탈리아 세리에 A, 프랑스 리그 1, UEFA 챔피언스리그, 국가대표팀 등 다양한 축구 리그와 클럽, 나라, 선수에 대한 정식 라이선스를 기반으로 더욱 풍성하고 생동감 있는 플레이 경험을 제공한다.

넥슨은 이번 리브랜딩으로 새로운 ‘FC 온라인’ 로고에 맞춰 게임 내 선수 유니폼, 경기장 광고판, 상품 툴팁을 포함한 전체적인 UI 및 폰트를 변경하고, 편의성과 플레이 경험 개선을 위한 다양한 개선안을 적용한다. 또, 선수 강화 시 강화 등급에 따라 차별화되는 연출을 선보이며, 모바일 앱 버전에 PC 버전 기능인 ‘모두 판매 기능’, ‘선수 정보 보기 강화’, ‘동일 그룹 아이템 사용 기능’ 등을 도입한다.

이 밖에 신규 클래스 ‘FC Ambassador’와 ’23 Hard Worker’를 출시한다. 손흥민, 엘링 홀란, 비니시우스 주니어 등 FC 앰버서더로 선정된 10명의 선수들이 ‘FC Ambassador’ 클래스로 선정됐으며, 브루누 페르난데스, 프렝키 더용, 손흥민 등 좋은 활약을 펼쳤던 주요 현역 선수 210명이 ’23 Hard Worker’ 클래스로 등장한다.

또, 이번 리브랜딩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9월 27일까지 주중 매일 ‘공식경기 1vs1 모드’ 1판 플레이 시 ‘[23.09] FC Ambassador Top Price ALL 선수팩’, ‘100억 BP’ 등의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또, 주말 양일 ‘공식경기 1vs1 모드’ 2판을 플레이하면 ‘[23.09] FC Ambassador Top Price 5 선수팩’, ‘[23HW 1강 포함] 최종 OVR 106+ 스페셜팩 (4~8강)’, ‘200억 BP' 등 업그레이드된 보상을 지급하며, 전체 누적 플레이 횟수에 따라 총 3번에 걸쳐 추가 보상을 선물한다.

같은 기간 ‘공식경기 1vs1 모드’ 누적 10판 보상을 획득한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100명을 추첨해 오는 9월 21일 출시 예정인 ‘FC Ambassador 클래스 ALL 선수팩’을 선물한다. 이 외에 현재 진행 중인 ‘가을 출석부’, ‘PLAY&PICK’, ‘프리미엄 PC방’ 이벤트가 새로운 ‘FC 온라인’ 디자인에 맞춰 리뉴얼되며, ’23 Hard Worker’, ‘FC Ambassador’ 클래스 획득 기회를 제공하는 신규 선수팩 등 신규 보상 아이템이 추가될 예정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