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Yellow.ai, 고객 지원을 대량으로 즉각 할 수 있는 생성형AI 기반 이메일 자동화 출시

기사입력 : 2024년 02월 29일 09시 27분
ACROFAN=PRNasia | hkcs@prnasia.com SNS

이 기능은 수신 고객 이메일 쿼리의 80%를 자동화함으로써 운영 비용을  60% 까지 줄이면서도 연중 24 시간 정확한 해결을 견인

산마테오, 캘리포니아, 2024년 2월 28일 / PRNewswire/ -- 생성형 AI 기반 고객 서비스 자동화의 글로벌 리더 Yellow.ai는 대량의 이메일 기반 지원 문의를 효과적으로 관리하는 이메일 자동화 서비스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고 오늘 발표했다. 이 솔루션은 생성형 AI를 활용하여 수신 이메일 쿼리의 80%를 자율적으로 처리함으로써 연중 24시간 빠르고 정확한 응답을 보장한다. 복수의 언어를 원활하게 지원하는 이 솔루션은 Yellow.ai 의 옴니채널 고객 서비스 플랫폼과 통합되어 포괄적이고 개인화된 지원 경험을 구현한다.

많은 소비자들이 고객 서비스를 위해 이메일을 선호함에도 불구하고, 기업들은 종종 이메일 문의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소비자들이 무시당하는 사례를 보고하고 에이전트들이 첫 대화에서 쿼리를 적절하게 처리하지 못하게 될 경우 부실한 서비스의 재무적 충격은 매우 크다. 엄청난 양의 이메일 지원 쿼리는 이메일 자동화 솔루션이 엄청나게 필요하다는 사실을 강조한다. Yellow.ai 솔루션은 이메일 기반 지원을 효과적으로 제공하여 고객 경험을 개선함으로써 이 문제를 해결한다.

대형 언어 모델(LLM)을 기반으로 하는 이메일 자동화는 복잡하고 구조화되지 않은 이메일을 이해하고 여러 가지 의도를 정확하게 파악하며 이메일의 대상과 긴급성을 추론할 수 있다. 한 걸음 더 나아가 사용자를 식별하고 사용자 정보에 기반한 상황별 답변을 제공하여 티켓 볼륨을 최대 80%까지 줄이고 첫 연락을 통한 해결을 최대 20%까지 향상시킨다. 따라서 Yellow.ai 의 이메일 자동화는 더 많은 에이전트의 온보딩 및 교육과 관련된 비용을 최소화하여 운영 비용을 효과적으로 60% 절감한다.

Yellow.ai  CEO 겸 공동설립자 라구 라비누탈라(Raghu Ravinutala)는 "우리 고객들은 이메일 쿼리를 효율적이고 신속하게 관리하는 문제를 해결하는 솔루션이 엄청나게 필요하다는 사실을 강조했다. 업계 조사에 따르면 62%의 기업이 고객 서비스 이메일에 응답하지 않으며, 응답할 경우에도 평균 응답 시간이 약 12시간으로 이는 고객 경험에 매우 해롭다"면서 "우리는 이메일 자동화를 통해 기업들이 고객 이메일 문의를 관리하는 방식을 혁신하고 있다. 우리의 전용 LLM 인 YellowG를 기반으로 하는 Yellow.ai 이메일 자동화는 매우 정확하고 상황에 맞는 답변을 위해 1% 미만의 환각율을 보여준다. 이 시의적절한 출시는 기업의 복잡한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고객 서비스를 혁신하려는 우리의 원대한 목표와 일치한다"고 말했다.

Yellow.ai 이메일 자동화는 다음을 통해 고객지원팀을 지원한다.

  • 자동화된 워크플로우 트리거링: 이 솔루션은 자연 언어 프로세싱(NLP)을 활용하여 지식 베이스로부터  답변 가져오기를 시작하여 에스컬레이션 및 에이전트 전송에 이르기까지 이메일의 의도를 기반으로 워크플로우를 트리거링함으로써 쿼리를 효율적으로 해결한다. 
  • 에이전트 보조 : 이메일이 인간 에이전트로 향하는 경우 생성형 AI 기반의 응답 지원을 받아 정확도를 저하시키지 않으면서 자동 응답 생성을 통해 30% 더 빠른 응답을 할 수 있다.
  • 간단한 분류: 수신 이메일은 의도, 긴급성, 고객 세그먼트 등에 따라 자동으로 분류되어 인간 에이전트가 수동으로 이메일의 우선 순위를 매기는 데 걸리는 시간을 30% 단축한다.
  • 원활한 통합: 이메일 자동화는 세일즈포스, SAP 및 젠데스크와 같은 주요 티켓팅 및 CRM 시스템과 원활하게 통합되어 스무스한 정보 흐름을 지원한다. 이러한 통합은 고객들의 개인별 해결책을 개선하고 티켓 자동 생성 및 우선 순위 지정을 실현한다.

랜드스타드USA의 IT 운영 담당 선임매니저 제시카 오스본(Jessica Osborn)  "Yellow.ai 의 이메일 자동화 기능은 이메일 지원 업무를 능률적으로 하고자 하는 기업들의 게임체인저"라면서 "LLM을 활용하여 여러 가지 의도를 파악하고 응답을 생성하며 심지어 올바른 팀으로 연결하는 것은 획기적인 기술이다. 우리는 더 나은 고객 경험을 견인하기 위해 이메일 지원을 개선하는 데 있어 Yellow.ai와 협업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데모를 예약하려면 https://yellow.ai/email-support-simplified/를 방문하기 바란다.

Yellow.ai 

Yellow.ai 는 생성형 AI 기반의 고객 서비스 자동화 플랫폼을 통해 기업들이 기억에 남을 만한 고객 대화를 나눌 수 있도록 지원한다. 우리의 비전은 최고의 효율성을 발휘하고 운영 비용을 크게 절감하는 완전 자율적인 고객 지원의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것이다. 산마테오에 본사를 둔 Yellow.ai는 85개 이상의 국가에서 소니, 도미노, 현대, 페렐가스, 웨이스트커넥션스, 랜드스타드 등 1,100개 이상의 기업에 서비스를 제공한다. 우리의 플랫폼은 다중 LLM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구축되었으며 매년 160 억 회 이상의 대화를 통해 지속적으로 훈련함으로써 기업들이 향상된 경험을 제공하고 지속적인 고객 관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해준다. 2016년에 설립되어 6개국에 사무소를 두고 있는 Yellow.ai는 우량 투자자들로부터 1억 200만 달러 이상의 자금을 조달했다.

문의 연락처: 
Anujaa Singh
PR 및 홍보 담당
Yellow.ai
anujaa.singh@yellow.ai 

로고: https://mma.prnasia.com/media2/2061481/4001457/Yellow_ai_Logo_Logo.jpg?p=medium600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