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조혜련X신봉선, ‘메노포즈’로 본격적인 뮤지컬 배우 행보 밟는다

기사입력 : 2024년 06월 13일 21시 48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개그우먼 조혜련과 신봉선이 본격적으로 뮤지컬 배우 행보를 시작한다.

조혜련과 신봉선은 6월 13일부터 오는 8월 25일까지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되는 뮤지컬 ‘메노포즈’에서 전업주부 역으로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두 사람은 코미디계에서 최고의 연기를 선보여 온 만큼, 이번 뮤지컬 연기를 향한 기대가 뜨겁다.

‘메노포즈’는 여성이라면 누구나 겪는 완경을 말 못 할 고민처럼 대하는 것이 아닌, 여자로서 또 다른 시작이라는 메시지를 전하는 작품이다. 조혜련과 신봉선은 조금 푼수 같지만, 지혜를 겸비한 전형적인 현모양처이자 최근 호르몬 이상으로 우울증이 생긴 전업주부 역을 맡았다.

신봉선은 이번 ‘메노포즈’가 첫 뮤지컬 작품이다. 신봉선은 앞서 KBS2 ‘개그콘서트’에서 ‘대화가 필요해’, ‘뮤지컬’ 등과 같은 코너는 물론, 연극 ‘대화가 the 필요해’, K STAR 드라마 ‘함부로 배우하게’에서 정극부터 유쾌한 연기까지 두루 섭렵하며 잠재력을 뽐내왔다.

신봉선은 최근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곡 4개를 부르면 속옷이 다 젖는다. 그 정도로 춤과 노래에 진심”이라고 밝혔을 정도로 이번 뮤지컬을 위해 완벽한 준비를 마쳤다. 신봉선은 ‘메노포즈’로 처음 뮤지컬 무대를 밟는 가운데, 그동안 개그 프로그램에서 쌓아 온 코믹 연기를 비롯해 과연 어떤 연기와 노래로 큰 웃음을 선물할지 기대가 모인다.

신봉선뿐 아니라 조혜련을 향한 기대 역시 뜨겁다. 조혜련은 지난 2018년에도 공연된 ‘메노포즈’에서 활약한 바 있다. 당시 감칠맛 나면서도 매력적인 연기로 관객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었고, 2024년 다시 ‘메노포즈’에 캐스팅됐다. 또한 조혜련은 앞서 ‘뮤지컬 넌센스2’와 연극 ‘사랑해 엄마’에서도 활약을 펼치며 배우로서 인정받았다.

특히 조혜련은 여러 방송에서 뮤지컬 배우가 꿈이라며 열정을 드러냈던 만큼, 조혜련이 두 번째 ‘메노포즈’에서 어떤 연기를 통해 뮤지컬 배우로서 존재감을 남길지 관객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메노포즈’는 6월 13일부터 8월 25일까지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신봉선의 첫 무대는 오는 14일 오후 7시 30분, 조혜련의 첫 무대는 15일 오후 3시 공연에서 만나볼 수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