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코리아스타트업포럼, 1주년 오픈 포럼 개최

기사입력 : 2017년 09월 26일 18시 07분
ACROFAN=김형근 | hyungkeun.kim@acrofan.com | SNS
코리아스타트업포럼(의장 김봉진)은 9월 26일(화) 서울창업허브에서 ‘벌써 일년, 너와 만든 코리아스타트업포럼’을 타이틀로 1주년 오픈포럼을 개최하였다.

이번 행사는 스타트업 스스로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2016년 발족한 지 정확히 1년이 되는 날 개최하여 의미를 더하였으며, 바른정당 김세연 의원, 국민의당 김수민 의원, 코리아스타트업포럼 회원사 대표 및 임직원 등 스타트업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코리아스타트업포럼 김봉진 의장(우아한형제들 대표)은 키노트를 통해 주요국 4차 산업혁명 국가 전략 사례를 비교하며, 현재 국내 스타트업 환경은 역차별 규제와 그림자 규제를 해소하고 네거티브 규제로 전환하는 등 규제 환경개선에 가장 속도를 내야할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에 기업, 정부, 국회 모두 각자의 자리에서 속도를 내어 창업가들이 혁신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길 당부했다.

이어 포럼 운영위원들이 함께, 스타트업 기업 스스로 사회적 책임과 역할에 앞장서고 사회 공동체 발전과 사회 전체의 지속 성장을 위한 ‘스타트업 신경제 선언문’을 낭독하고 다짐하는 자리를 가졌다.

초기 스타트업을 대표하여 보맵 류준우 대표의 제언과 라이클, 헬프미, 스페이스레븐, 코멘토, 스크루바 총 5개 스타트업의 서비스를 소개하는 자리도 마련하였다.

또한, 스타트업의 지속적인 성장과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스타트업 관련 현안 논의 및 정책 자문 역할을 위한 ‘스타트업 지속성장 정책자문단’ 위촉식을 함께 진행하였다. 스타트업 지속성장 정책자문단은 총 14명의 국회의원이 1년을 임기로 활동할 예정이다.

코리아스타트업포럼은 운영위원으로 비네이티브 김문수 대표, 야놀자 이수진 대표, 우아한형제들 김봉진 대표, 이음 김도연 대표, 한국NFC 황승익 대표, 풀러스 김태호 대표, 테크앤로 구태언 대표변호사가 활동하고 있으며, 2016년 30여개사로 시작하여 현재 115개 회원사가 활동하고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c)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