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eofan News

[지스타 2017] 넷마블 신작 모바일게임 ‘세븐나이츠 2’ 소개

ACROFAN=김형근 | 기사입력 : 2017년 11월 18일 23시 23분
2017년 11월 16일부터 19일까지 부산광역시 벡스코에서 진행되는 국제 게임 전시회 ‘지스타 2017’에 참가하는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는 자사에서 개발 또는 퍼블리싱하는 다수의 모바일게임을 전시하고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이에 아크로팬은 넷마블이 이번 ‘지스타 2017’에서 어떤 게임들을 준비했는지 소개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넷마블이 선보이는 신작 모바일게임 ‘세븐나이츠 2’는 인기 모바일 RPG ‘세븐나이츠’ IP를 활용한 모바일 MMORPG다. 전작의 장점인 ‘탄탄한 스토리’와 ‘개성 있는 캐릭터’, 거기에 MMORPG의 함께하는 재미를 더해 한층 업그레이드 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언리얼 엔진 4’를 기반으로 한 이 게임은 ‘세븐나이츠’ 30년 뒤 세계관을 MMORPG 장르에서 광대하게 풀어낸다. '세븐나이츠 2'에서는 전작 영웅을 포함한 수십종의 영웅이 8등신 캐릭터로 등장한다. 특히, 이 게임은 다양한 영웅들을 수집 육성하는 전작의 재미를 계승하는 동시에 기존 모바일 MMORPG에서 볼 수 없었던 플레이 스타일을 선사할 예정이다.

■ 개성 있는 캐릭터와 화려한 연출

'세븐나이츠 2'는 기존의 MMORPG와는 다르게 개성 있는 다수의 캐릭터를 바탕으로 이용자에게 새로운 플레이 스타일을 제공한다. 캐릭터마다 고유 패시브 스킬, 액티브 스킬, 궁극기 스킬을 보유해 어떤 캐릭터로 플레이 하느냐에 따라 다양한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지스타 시연버전 기준으로 전작 캐릭터 4종과 신규 캐릭터 9종 총 13종의 캐릭터가 구현됐으며, 론칭 시 수십 종의 캐릭터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전작의 특징인 화려한 스킬 연출을 계승하여 세븐나이츠 2만의 스킬 연출을 구현했다. 특히 루디가 방패를 치켜드는 궁극기 ‘최후의 방어 준비’와 거대한 칼을 내려 꽂는 ‘가혹한 심판’, 델론즈의 ‘사신 소환’, 세인의 ‘진. 흑귀야행’ 등 전작과 유사한 '세븐나이츠 2'의 스킬 연출을 비교하는 것도 전작을 경험한 사용자들에게는 새로운 재미가 될 것이다.

추가로 게이지를 모아서 사용하는 궁극기 스킬은 일반 스킬과 다른 카메라 연출이 포함된 연출과 강력한 효과로 호쾌한 타격감을 느낄 수 있다.

■ 새로운 세븐나이츠의 시작 ‘세븐나이츠 2’를 공개하다

넷마블은 이번 ‘지스타2017’를 통해 ‘세븐나이츠 2’ 에피소드와 레이드를 선보이며 최초 게임 시연 자리를 마련했다.

이번 지스타 시연버전으로 선보이는 에피소드는 모바일 MMORPG로 탄생한 ‘세븐나이츠 2’ 세계를 보여줌과 동시에 스토리의 서장(序章) ‘마지막 희망’을 소개한다. 에피소드는 ‘세븐나이츠 2’만의 캐릭터 ‘렌’의 등장으로 시작한다. 렌은 ‘세븐나이츠’ 중 하나인 아일린의 딸로 외형, 머리색까지 닮았을 뿐만 아니라 그녀의 특징인 창으로 뇌전을 다루는 스킬까지 보유하고 있다.

에피소드를 플레이하면서 렌의 이런 모습을 살펴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전투, 이동 등 기본적인 플레이 방법을 익힐 수 있다. 초반 전투는 기본 공격과 스킬 3종만을 사용하지만, 일정 시간이 지나면 궁극기를 배우게 된다. 스킬 액션의 진수를 보여주는 궁극기는 사용하면 강력한 공격력과 동시에 ‘세븐나이츠’의 매력 중 하나인 화려한 연출이 펼쳐진다. 다만, 궁극기를 사용하려면 적을 공격해 필요한 게이지를 채워야 한다.

특히, 에피소드에서는 ‘세븐나이츠’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스토리가 강조된 플레이를 즐길 수 있다. 이야기는 렌이 몬스터의 공격을 받고 있는 마을에서 신비한 소녀를 만나면서 시작된다. 작고 유약해 보였던 이 소녀는 도리여 ‘신의 기적’으로 렌과 일행을 구해주고, 덕분에 이들은 원래 살던 마을로 무사히 돌아오게 된다.

■ MMORPG에 걸맞은 다양한 실시간 전투 콘텐츠

지스타 시연 버전에서는 거대 보스 아발란체를 공략하는 실시간 8인 레이드 전투가 공개된다.

거대 보스 아발란체는 스턴, 이동속도 감소 등의 디버프를 주는 강력한 캐스팅 스킬과 광역 공격 스킬을 사용하며, 보스를 빠르게 공략하기 위해서는 바닥에 표시되는 공격 범위를 피하면서 전투를 진행해야 한다. 또한 아군 전체에게 무적효과를 부여하는 루디 ‘최후의 방어 준비’나 아군 전체에게 공격력 증가 효과를 부여하는 아일린의 ‘진형 강화’ 등 파티원에게 이로운 효과를 주는 스킬 등을 적절하게 사용함으로써 전략적인 플레이를 진행할 수 있다.

한편, 지스타에서 공개된 실시간 레이드 외에도 에피소드 시연에서 등장한 4인 파티플레이, 대규모 오픈필드 전투, 세력전 등을 포함하여 MMORPG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실시간 전투 콘텐츠가 추가될 예정이다.

사진제공: 넷마블 게임즈
▲ ‘세븐나이츠 2’는 한층 업그레이드 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c)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