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바른전자, 메모리카드 누적 생산량 6억개 돌파

기사입력 : 2016년 08월 23일 16시 39분
ACROFAN=권용만 | yongman.kwon@acrofan.com SNS
바른전자(대표 김태섭)는 최근 메모리카드 누적 생산량 6억개를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메모리카드 6억개를 누적 용량으로 보면 총 96억 기가바이트(GB)에 달한다. 128GB는 약 40명의 DNA 정보를 담을 수 있는 용량으로, 96억GB는 약 30억명 분의 DNA 정보를 담을 수 있는 용량이다.

바른전자의 메모리카드 누적 생산량은 지난 2010년 1억개 돌파를 시작으로 2012년 2억개, 지난해 5억개를 넘어섰다. 지난 5월에는 누적 생산량 6억개를 기록했으며, 7월 기준으로는 6억 2천 3백만개를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메모리카드 생산량이 증대한 이유는 시장의 수요를 예측하며, 생산효율성을 높인 덕분이다. 바른전자는 2004년부터 대량생산 체계를 갖추는 한편, 수율은 향상시키고, 생산 리드타임(lead time)은 지속적으로 단축시켜왔다. 바른전자는 지난 4년간 R&D(연구·개발)에 지속적으로 투자해왔다. 바른전자의 지난 4년간 R&D투자액만 125억원. 이에 현재 바른전자의 메모리카드 월 최대 생산량은 약 1,800만개로 5년 만에 230% 상승했다.

생산량 증대의 또 다른 요인은 우수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해외판로 개척에 있다. 바른전자는 100여명의 R&D 전문인력을 보유하고 있다. 기술력에 대한 자신감은 해외 대형 고객 발굴과 함께 새로운 수요창출로 이어졌다. 이러한 노력에 힘입어 바른전자는 메모리카드 누적생산량 5억개 돌파한 지난해 8월을 기점으로 1년도 안된 시점인 올 4월 6억개 돌파라는 성과를 올릴 수 있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