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리뷰 - 슈퍼 스매시브라더스 얼티밋 (닌텐도 스위치)

기사입력 : 2019년 04월 30일 17시 54분
ACROFAN=김형근 | hyungkeun.kim@acrofan.com | SNS
‘스매시브라더스’는 닌텐도와 관계사들의 유명 캐릭터들이 한 자리에 모여 난투를 벌인다는 설정으로 시작된 크로스오버 격투 액션 게임이다. 첫 작품인 ‘닌텐도 올스타! 대난투 스매시브라더스’가 닌텐도64 기종으로 선보여진 이후 매 작품이 발매될 때 마다 많은 인기를 누려 왔다.

그 중에서도 게임 큐브로 발매됐던 ‘대난투 스매시 브라더스 DX (북미 명칭: 슈퍼 스매시 브라더스 밀리)’의 경우 오랜 시간 격투 e스포츠 종목을 대표하는 게임 중 하나로 자리 잡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닌텐도의 새로운 게임기인 닌텐도 스위치의 발매와 더불어 많은 유저들이 새로운 플랫폼에서의 ‘스매시브라더스’ 시리즈 신작의 발매를 염원했으며, 닌텐도는 ‘슈퍼 스매시브라더스 얼티밋(일본 명칭: 대난투 스매시브라더스 스페셜)’을 선보였다.

‘슈퍼 스매시브라더스 얼티밋’은 시리즈 20주년 기념 타이틀로서 선보여진 게임으로, 새로운 캐릭터와 스테이지를 추가하는 대신 지금까지 등장했던 요소들을 집대성한 작품이다. 물론 동일한 콘텐츠를 다시 담아서 선보인다고 하지만 일단은 신작인 만큼, 게임의 그래픽은 물론이고 콘텐츠와 시스템에 있어 보완 또는 추가 요소가 대거 더해지며 차별화에 대한 부분도 많이 신경을 쓰고 있다.

▲ ‘스매시브라더스’의 인기 콘텐츠들을 한데 모은 게임이다.

‘슈퍼 스매시브라더스 얼티밋’의 참전 캐릭터는 마리오, 피카츄, 링크, 폭스, 등의 닌텐도 게임의 캐릭터들은 물론이며 캡콤, 세가, 반다이남코게임즈, 코나미, 스퀘어에닉스 등 다양한 관련사들의 인기 캐릭터들까지 등장 DLC 캐릭터를 포함하면 플레이어블 캐릭터가 70명이 넘는다. 또한 다양한 능력을 갖춘 보조형 캐릭터인 스피릿도 등장하는데, 이들 캐릭터는 장착을 통해 특수 능력을 제공한다. 이 스피릿 캐릭터의 경우 게임 진행을 통해 획득할 수 있어 ‘수집 요소’를 담당하기도 한다.

게임 플레이는 싱글 플레이 모드인 ‘클래식’ 모드와 다양한 방식으로 대결하는 ‘대난투’ 모드가 준비되어 있어 유저 취향 및 상황에 맞춰 플레이할 수 있다. 이 중 ‘클래식’ 모드는 최초 8인의 캐릭터로 게임을 플레이 하면 각각의 캐릭터에 이어 특정 캐릭터를 해방하는 방식으로 캐릭터를 추가할 수 있게 해주며 추가된 캐릭터는 다양한 모드에서 사용할 수 있다.

‘대난투’ 모드는 통상전, 단체전, 토너먼트, 스페셜 난투 등을 플레이 할 수 있으며, 추가 컨트롤러의 등록 또는 온라인 배틀을 통해 최대 8명까지 함께 게임을 플레이 할 수 있다. 특히 스페셜 난투의 경우 별도의 독특한 룰이 적용되어 특이한 방식의 대결을 경험할 수 있다.

▲ 닌텐도와 관계사들의 인기 캐릭터들이 등장한다.

워낙에 많은 요소를 즐길 수 있는 게임이다보니 스테이지의 모습이나 배경 음악 역시 관심을 모으는 부분으로, 기본적으로는 기존 게임의 특징적인 부분을 ‘스매시 브라더스’라는 게임 콘텐츠와 결합하는 방식으로 구현하고 있다. 그러나 일부 스테이지나 배경 음악의 경우 오리지널 요소를 강조하는 경우도 있으며, 등장 오브젝트 역시 사용할 때의 반응이 개성적이기 때문에 이를 확인하는 것 역시 게임을 즐기는 재미 중 하나다.

다만 모든 콘텐츠가 더해지는 형식의 게임이기에 모든 캐릭터들과 스피릿을 모두 얻기 위해서는 너무 많은 플레이 시간을 요구해 게임을 즐기는 유저에게 피로감을 줄 수 있다는 단점이 존재한다. 또한 초보자들을 위한 초급용 콘텐츠가 부족해서 진입 장벽이 높은 편이라는 점 역시 아쉬운 부분이다.

‘슈퍼 스매시브라더스 얼티밋’은 닌텐도 스위치를 통해 그동안 선보여졌던 프랜차이즈의 인기 캐릭터와 콘텐츠를 대부분 경험할 수 있도록 한 게임으로, 프랜차이즈의 팬이라면 많은 캐릭터와 스피릿 등을 모으는 것 만으로도 꾸준히 재미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초보 유저들에게 다소 불친절한 부분이 아쉽지만, 다양한 방식의 게임 모드를 통해 자신만의 재미를 찾으며 조금씩 익숙해지는 방법을 선택한다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

▲ 다양한 콘텐츠는 좋지만 수집에 대한 피로감과 진입 장벽은 아쉬운 부분이다.

전체 이용가 / 평점 : 8점(10점 만점)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