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렉서스, 2016 부산국제모터쇼서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 렉서스’ 메시지 전파

기사입력 : 2016년 06월 02일 10시 00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SNS
렉서스의 ‘2016 부산국제모터쇼’ 에서 대대적인 ‘렉서스 하이브리드’ 알리기에 나선다.

신차 출시는 물론, 모델별 향수, 하이브리드 체험 공간 등 오감을 통해 렉서스 하이브리드가 선사하는 감동의 실체를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렉서스브랜드는 오는 6월 3일부터 12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2016 부산국제모터쇼’ 에서 보다 새로워진 렉서스 그랜드 투어링 세단 All New GS와 고성능 스포츠 세단 New GS F의 국내 출시를 비롯, 패션 디자이너 최범석씨의 더블유 드레스룸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개발한 렉서스 향수 ‘CHORD’를 선보이는 등 ‘렉서스 감동’ 알리기에 나선다고 밝혔다.

렉서스는 이번 부산모터쇼를 통해 렉서스 All New GS와 New GS F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

특히 2016 All New GS 출시를 계기로 이전대비 상품성과 가격경쟁력을 크게 높인 All New GS 450h가 고객들의 큰 호평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All New GS450h는 후륜 구동의 하이브리드 전용 3.5L V6 엔진과 고출력 전기 모터를 장착하여 고속에서의 폭발적인 가속성능과 높은 토크를 통해 ‘달리는 하이브리드’로 불린다.

컨셉트 카로는 드라이빙을 위한 열정을 구체화한 2+2(4인승) 로드스터 LF-C2를 국내 최초로 공개한다. LF-C2는 어떠한 덮개도 없는 개방된 캐빈에서 느끼는 짜릿함에 구체화하여 렉서스가 추구하는 감성적인 디자인에 초점을 맞췄다. 이번 모터쇼 이후에는 한국토요타의 자동차 복합문화공간 CONNECT TO에 전시될 예정이다.

렉서스는 또한 이번 모터쇼를 통해 기존 하이브리드와 와쿠도키(가슴두근거리는 퍼포먼스) 중심의 라인업 강화에 렉서스 SUV 를 추가, 렉서스의 브랜드 전략을 어필한다. 이에 따라, 렉서스 7종의 차량을 ‘HYBRID Zone’, ‘F Zone’, ‘SUV Zone’, ‘Hero Zone’으로 구성하여 전시한다.

또한 영상, 사운드, 바람, 향기, 진동의 4D 효과를 통해 렉서스 하이브리드를 체험할 수 ‘Lexus Hybrid Zero Space’를 별도로 마련했으며, 렉서스 브랜드만의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한국토요타의 자동차 복합문과공간 ‘CONNECT TO’의 컨셉을 고객 라운지 형식으로 재현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