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로보티즈, 협동로봇용 엔드이펙터 사업 본격 전개

기사입력 : 2019년 10월 24일 09시 55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로보티즈(대표 김병수, 108490)가 글로벌 협동로봇 기업인 유니버설로봇의 협동로봇용 로봇핸드 출시를 통해 협동로봇용 엔드이펙터(End-effector) 사업을 본격 시작한다.

유니버설로봇의 협동로봇인 ‘URe-시리즈’에 적용된 로봇핸드는 ‘RH-P12’로, 적응형 파지 구조’를 갖고 있어 다양한 물체, 특히 비정형의 물체를 집는데 강점을 보유한 협동로봇용 전동그리퍼 제품이다.

로보티즈는 올해 상반기부터 유니버설로봇 코리아(Universal Robot A/S Korea)와의 협업을 통해 ‘RH-P12’를 유니버설로봇의 협동로봇과 함께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작업을 진행해 왔다.

이를 바탕으로 로보티즈는 국내 최초로 유니버설로봇의 ‘UR+’에 공식 등록을 완료했으며, 오는 11월부터 국내뿐만 아니라 양사의 글로벌 공급망을 통해 전 세계에 로봇핸드 제품을 공급할 예정이다.

로보티즈 관계자는 “국내 최초로 유니버설로봇의 UR+에 공식 등록됨으로써 당사의 엔드이펙터 기술력의 우수성이 입증됐다”며, “차후 유니버설로봇 외에도 다양한 국내외 협동로봇 제조사와의 협업을 통해 협동로봇용 엔드이펙터 시장에서의 입지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