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쏘카, 화성시 민간환경감시단에 전기차 공유 서비스 개시

기사입력 : 2019년 11월 26일 15시 15분
ACROFAN=권용만 | yongman.kwon@acrofan.com | SNS
쏘카(대표 이재웅)는 경기도 화성시(시장 서철모)와 민간환경감시단 공무수행을 위한 전기차 공유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전국 지자체 중 공무수행에 전기차를 활용한 차량 공유 서비스가 도입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쏘카는 지난 13일 화성시 민간환경감시단에 전기차 아이오닉 EV 15대를 공급했다. 주부, 정년퇴직자, 청년 등 약 30명으로 구성된 미세먼지 배출원 민간환경감시단은 화성시 내 미세먼지 발생 사업장 및 매연 유발 사업장 등 각종 미세먼지 배출원을 조사하는 데 쏘카 전기차를 이용하게 된다. 쏘카와 화성시는 환경감시단의 업무 성격과 특성을 고려해 배기가스를 발생시키지 않는 친환경 차량인 전기차를 채택했다.

환경감시단원들은 쏘카 앱을 통해 차량을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기존에는 관용차를 이용하기 위해 차량별 일정 확인, 차량 키 수령 및 반납, 운행일지 작성 등 여러 가지 번거로운 과정을 거쳐야 했다. 하지만, 환경감시단원들은 차량 예약부터 반납까지의 모든 과정을 쏘카 앱 하나로 해결할 수 있다.

관리자 측면에서도 편의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차량 이용 솔루션인 앱 외에도 관리자 시스템과 계정도 함께 제공하기 때문에 차량 배차 및 예약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비용 및 정산에 필요한 내부 업무를 최소화할 수 있다. 쏘카와 화성시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내년 연말까지 환경감시단 업무에 필요한 전기차를 최대 30대까지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