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지노믹트리, 미국 법인에 2,000만 달러 추가 투자

기사입력 : 2020년 01월 09일 17시 54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지노믹트리가 미국 법인에 추가 투자를 단행한다.

바이오마커 기반 체외 암 조기진단 전문기업 지노믹트리(대표 안성환, 228760)는 미국 법인 ‘프로미스 다이애그노스틱스(Promis Diagnostics, Inc)’에 미국 FDA 허가용 임상시험 비용과 운영자금의 추가 확보 차원에서 2,000만 달러 규모의 추가 투자를 실시한다고 9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추가 투자는 미국 법인 설립 시부터 예정돼 있던 투자”라며, “당사의 얼리텍(EarlyTectⓇ) 대장암 조기진단 제품의 미 FDA 허가를 위한 임상시험 준비 절차는 계획대로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지노믹트리의 미국 법인 ‘프로미스 다이애그노스틱스’은 지난 해 설립됐으며, 미국 캘리포니아 주 파사데나(Pasadena)에 위치하고 있다. 미국 법인의 주요 업무는 미국 FDA 허가용 임상시험 실행 및 지원, 북미권 사업화 추진과 사후 관리, 필요 시 해외 투자유치 등이며, 지난 해 9월부터 임상을 추진할 임직원을 미국 현지에서 채용해 왔다.

회사는 얼리텍 제품이 경쟁사 제품과 동등한 성능을 가졌지만, 높은 가격경쟁력과 글로벌 확장성을 갖추고 있기 때문에 미국 FDA 허가를 획득하면 미국 대장암 조기진단 시장을 선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