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한국화이자업존 통합 디지털 커뮤니케이션 프랫폼 링크포털 출시

기사입력 : 2020년 01월 16일 18시 32분
ACROFAN=신승희 | seunghee.shin@acrofan.com | SNS
 한국화이자업존㈜(대표이사 이혜영)이 통합된 디지털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링크(LINK) 포털’ 사이트를 새롭게 출시한다.

한국화이자업존은 자사의 다양한 온라인 의학정보공유 채널들의 편의성 및 접근성을 개선하고 활용도를 더한다는 취지로 기존에 운영하고 있는 다양한 링크 서비스를 ‘링크 포털’로 일원화해 제공하는 한편, 각 서비스들의 리뉴얼을 통해 이용자 편의성을 강화했다.

이번 출시를 통해, 이용자들은 통합 포털사이트 ‘링크 포털’ 에서 한 번의 로그인만으로 ▲국내 최초의 원격 디테일링 채널 ‘화이자링크(PfizerLINK)’, ▲의학부 담당자가 의료진들에게 최신 의약학 정보를 전달하는 메디컬 커뮤니케이션 채널 ‘엠투엠링크(Medical-to-Medical Link)’, ▲실시간 온라인 심포지엄 서비스 ‘링크지움(LINKsium)’, ▲국내외 석학들의 질환 중심 의료학술 강의 채널 ‘메디닥링크(MediDocLINK)’를 모두 이용 및 관리할 수 있게 됐다.

‘링크’의 일원화된 서비스 제공과 더불어, 각 서비스별 리뉴얼을 통해 시·공간적 제약을 뛰어넘는 원격 디테일링 서비스도 강화된다. ‘엠투엠링크’는 의학부 담당자들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최신 논문, 학회 리포트 등 질환 중심의 보다 심층적인 학술 정보를 제공하는 한편, ‘화이자링크’는 화상 전문 디테일링 영업사원을 통해 보험 가이드라인, 약가 등 약제 처방 시 고려해야할 실용적인 정보들을 중심으로 전달한다. 서비스 제공 대상 또한 종합병원 의료진까지 확대된다.

이 밖에도, ‘링크 포털’은 국내 의사 커뮤니티인 ‘메디게이트(MEDI:GATE)’와 협약을 맺고, 메디게이트의 로그인 정보만으로도 이용 가능한 소셜 로그인(social log-in) 방식을 접목했다. 화이자의 온라인 채널 회원은 기존 아이디와 패스워드로 로그인하면 된다.

한국화이자업존은 이용자의 편의성에 중점을 두어 이루어진 ‘링크 포털’ 출시를 통해 더욱 많은 의료진들이 보다 편리하게 최신 의약학 정보에 접근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며, '다리(bridge)’를 형상화한 ‘링크’의 브랜드 로고처럼, 한국화이자업존은 앞으로도 의약학 정보의 접근성 증진 및 디지털 혁신을 통해 개선된 의료 환경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돕는 가교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