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팬젠, 20억 원 규모 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 계약 체결

기사입력 : 2020년 01월 21일 14시 15분
ACROFAN=신승희 | seunghee.shin@acrofan.com | SNS
 바이오의약품 전문기업 팬젠(대표이사 윤재승, 김영부)이 YL바이오로직스(YL Biologics)와 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CMO)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번 계약 금액은 20억 원 규모이며, 최근 매출액 대비 34.5%에 해당한다. 계약기간은 2020년 1월 20일부터 2021년 1월 19일까지다.

팬젠은 이번 계약에 대해 2세대 EPO 원료의약품 공급 계약 건으로 빈혈치료제(EPO)제품에 대해 1세대뿐 아니라 2세대 빈혈치료제도 생산할 수 있는 기업으로 글로벌 시장 내 팬젠의 기술경쟁력을 견고히 하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YL바이오로직스(YL Biologics)는 일본의 바이오 기업으로 2세대 빈혈치료제(EPO) 바이오시밀러인 ‘네스프’를 개발하고 있다. 특히, 팬젠은 YL바이오로직스의 2세대 EPO제품에 대한 임상3상 시료를 공급한바 있으며 상업 제품에 대한 원료의약품 공급 계약을 체결하여 수년 전부터 긴밀한 협력 관계를 유지해오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팬젠은 지난해 11월 빈혈치료제(EPO) ‘팬포틴'에 대한 국내 품목허가를 획득하며 해외 시장뿐 아니라 국내시장에도 제품 출시에 박차를 가하며 판매 네트워크를 다변화하고 있다.

이에 팬젠은 바이오시밀러 사업뿐 아니라 CDMO사업에도 균형성장을 도모하며 외형성장 확대에 노력하는 한편, 질적 성장에도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팬젠은 바이오의약품 cGMP 생산시설을 구축하여 국내에서 CDMO 사업 및 바이오시밀러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바이오의약품 전문 기업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