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유엔젤, AI 통화 융합 서비스 SK 텔레콤 ‘누구 케어콜’의 ‘이동 전화망 연동 솔루션’ 공급

기사입력 : 2020년 07월 14일 10시 13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유엔젤(대표 유지원, 072130)이 SK 텔레콤에서 AI 통화 융합 서비스로 제공 중인 ‘누구 케어콜’의 핵심 기능에 해당하는 ‘이동 전화망(IMS) 연동 솔루션’을 공급했다고 14일 밝혔다.

SK 텔레콤의 ‘누구 케어콜’은 코로나19 대응을 돕는 인공지능(AI) 시스템이다. SK 텔레콤의 AI ‘누구’는 자가격리 및 능동감시 대상자에게 전화를 걸어 증상 발현 여부를 모니터링한다. 지난 한 달간 2만 4천여콜의 전화를 수행한 결과, 경상남도 내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 40% 발견 및 경상남도 보건소의 전화 모니터링 관련 업무의 85%를 경감하는 실적을 보이고 있다.

유엔젤이 ‘누구 케어콜’에 공급한 이동 전화망 연동 솔루션은 SK 텔레콤의 AI 통화 융합 플랫폼과 이동 전화망을 유기적으로 이어주는 핵심 솔루션이다. 통화 및 미디어 처리를 담당하고 있으며, AI와 1:1 통화부터 1:100 그룹통화까지 다양한 종류의 통화 모델을 지원한다. 전화 예약을 받거나 전화로 예약하는 업무를 대행하는 AI, 전화를 대신 받아주는 AI비서 등 여러 AI 통화 융합 서비스에도 적용할 수 있다.

유엔젤은 AI 통화의 미디어 처리를 위해, 대용량 고성능의 미디어 솔루션인 UA-HMP를 직접 개발해 적용했다. UA-HMP는 기존 하드웨어 방식으로 처리하던 음성 서비스를 소프트웨어 방식으로 처리하는 솔루션으로 고품질 음성 코덱인 EVS 코덱까지 대용량 처리가 가능하다. 최근 비디오 기능까지 추가되어 멀티미디어 서비스도 구현 가능하다. 미디어 솔루션을 누구 케어콜의 이동 전화망 연동 솔루션 등에 공급한 유엔젤은 국내 타 통신사와도 기존 미디어 장비 대개체 협의를 진행하는 등 미디어 솔루션 사업도 확대하고 있다.

유엔젤 관계자는 “AI가 발전함에 따라 통화를 이용하는 다양한 활동에도 AI적용 확대가 예상된다”며 “통신사와의 협력으로 통화와 관련된 다양한 AI 서비스를 할 수 있도록 이동 전화망 연동 솔루션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미디어 솔루션을 활용한 미디어 장비 및 HW 미디어솔루션 대개체 공급 확대를 추진하고 언택트 시대에 부응하기 위해 자체 서비스로 미디어 처리 기술을 활용한 영상 교육 플랫폼 사업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