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아고다, 유연한 방식으로 호텔 이용 가능한 ‘대실’ 베타 서비스 선보여

기사입력 : 2020년 08월 12일 11시 35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아고다는 몇 시간만 사용할 호텔 객실을 예약할 수 있는 ‘대실’ 베타 서비스를 국내 호텔 7,000여 곳을 대상으로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업무를 위해 원활한 인터넷 연결과 조용한 공간이 필요한 직장인, 친구 또는 연인과 함께 편안한 시간을 보낼 전용 공간을 원하는 사람들, 운전기사 등 교대 근무 시간 사이에 휴식이 필요한 업무 종사자, 환승 여행객 등의 이용객에게 대실 서비스는 더 나은 유용성과 더 넓은 선택의 폭을 제공한다. 아고다 모바일 앱에서 대실용 객실을 예약할 수 있으며, 필요한 시간에 해당하는 요금만 지불하고서도 전형적인 호텔 숙박 시에만 경험할 수 있는 고급스러움을 누리고 다양한 부대시설을 즐길 수 있다.

아고다 사용자는 국내 여행지 검색을 시작으로 ’대실’ 탭을 선택한 후 체크인 날짜를 설정하면 대실 서비스를 제공하는 서울, 제주, 부산, 대구, 인천 등 국내 전역 소재 다양한 숙소를 확인할 수 있다. 이용 요금은 호텔 이용 가능 여부에 따라 2~10시간 단위로 책정되며, 예약 가능한 시간대는 밤 11시 전까지로 제공된다.

오오카 히로토 아고다 북아시아 지역 파트너 서비스 부문 부사장은 “아고다는 여행객의 변화하는 요구에 부응하고자 끊임없이 서비스를 개선하고 있으며, 대실 객실에 대한 국내 수요가 뚜렷한 만큼 새로운 서비스가 많은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일일 휴가를 보내는 ‘데이케이션(daycation)’이나 독특하고 특색 있는 호텔 경험을 하고자 하는 가족, 연인, 친구 모임을 비롯해 환승 여행객, 업무 공간이 필요한 경우 등 누구라도 몇 시간 동안 이용할 수 있는 객실을 예약해 1박 숙박 요금을 지불하지 않고도 자쿠지, 노래방, 오락공간, 비즈니스 센터 등 다양한 부대시설 및 서비스와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즐길 수 있다”고 말했다.

아고다는 베타 서비스를 거쳐 향후 수 주 내에 국내 사용자를 대상으로 본격적인 대실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앞으로 더 많은 여행지에서 대실 객실 이용이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확대함은 물론 선택 가능한 해당 객실 증대 및 합리적 요금 제공을 위해 숙소 파트너들과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