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블루바이저, 핀테크 유니콘 배틀 인 아시아 2위 수상

기사입력 : 2020년 11월 17일 09시 34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 SNS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는 멤버사인 블루바이저(대표 황용국)가 최근 열린 핀테크 유니콘 배틀 인 아시아(Fintech Unicorn Battle in Asia)에서 최종 2위에 올라 기술력과 사업성을 인정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유니콘 배틀 인 아시아는 스타트업 네트워크(Startup.Network) 주도로 진행되는 글로벌 피치 콘테스트다. 투자자들에게는 경쟁력 있는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스타트업에게는 투자를 유치하고 글로벌 성장을 가능하게 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유니콘 배틀 인 아시아는 핀테크, 인공지능, 헬스테크, 이외 기술 4개 분야로 나눠 진행됐다. 전 세계 125개 국가에서 1800개가 넘는 기업이 신청했다. 이중 200여개 기업이 본선에 올랐다.

블루바이저는 핀테크 분야 톱 10에 선정된 후 온라인 생방송으로 진행된 최종 결선에서 심사위원을 대상으로 한 피칭 및 질의 응답 시간을 가졌다. 심사에는 R3i 벤처스(R3i Ventures), 아틀란티카 벤처스(Atlantica Ventures), 유니콘 인디아 벤처스(Unicorn India Ventures), 밸리 데이트 벤처 파트너스(Valley Date Venture Partners), 언뱅크 벤처스(Unbank.Ventures) 등에서 40여명의 투자자가 참여했다.

그 결과 블루바이저의 대표 아이템인 인공지능 재테크 플랫폼 ‘하이버프(HIGHBUFF)’의 아이디어와 현재 시장 상황, 경쟁력 등을 높게 평가 받아 심사위원 투표 결과 전체 2위를 차지했다.

블루바이저 황용국 대표는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핀테크, 물류 등 다양한 분야의 글로벌 유망기술기업을 대상으로 한 대회에서 2위에 올랐다는 것은 블루바이저의 기술력과 시장성을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이번 대회를 통해 핀테크 및 IT 기업들과의 비즈니스 파트너십 기회를 구축하고 전 세계 투자자들에게 블루바이저의 이름을 알린 만큼 글로벌 핀테크 기업으로 더욱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블루바이저는 기존에 개발이 완료된 인공지능 재테크 솔루션인 ‘하이버프’ 뿐만 아니라 비대면 시대에 공정한 면접을 이끄는 인공지능 면접 솔루션 ‘하이버프 인터뷰’ 그리고 인공지능 콘텐츠 관리 솔루션 ‘아이언’을 출시하고 사업화를 진행 중이다. 이는 휴먼 리스크를 배제하고 시간적, 물질적 효과를 가져다 주고 있는 제품으로 자리 잡고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