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뮤지컬 ‘블루레인’, 30일 오후 2시 티켓 오픈 맞아 인터뷰 영상 공개

기사입력 : 2021년 03월 30일 10시 46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창작 뮤지컬의 신드롬을 이끌어 낸 뮤지컬 ‘블루레인’이 출연 배우들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뮤지컬 ‘블루레인’의 제작사 ㈜씨워너원은 공식 SNS을 통해 출연 배우들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하며 작품을 향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날 공개된 인터뷰 영상에는 ‘루크’ 역의 테이, 윤형렬, 양지원과 ‘테오’ 역의 김산호, 임강성, 임정모가 출연했다. 이후 모든 배우들의 인터뷰 영상이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배우들은 짧지만 알찬 영상 속에서 자신들이 맡은 캐릭터를 직접 설명하며, 뮤지컬 ‘블루레인’에 출연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루크’ 역의 윤형렬은 “’블루레인’이라는 좋은 작품에 좋은 창작진과 배우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라면서 무대를 향한 설렘을 감추지 못했고, 같은 역으로 무대에 오르는 테이 또한 “개인적으로 기대가 많이 되고 있다”며, “관객보다도 스스로가 이번 작품에 대한 기대를 더 많이 하고 있다"고 뮤지컬 ‘블루레인’을 향한 자신감을 담았다.

이어 양지원은 “’신’은 없다고 생각하며, 자신이 ‘신’이라고 믿고 살았던 사람이 변화를 겪고 끝맺음을 하는 것이 이 작품의 관전 포인트다”라고 말했다. 이어 윤형렬은 “‘루크’는 작품 내에서 유일하게 변화하는 인물로, 성공한 변호사지만, 어릴 적 학대당했던 트라우마에 대한 부분을 잘 표현해 내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테오 역의 임강성은 “지난 공연 당시엔 ‘사일러스’로 참여했다. 이번엔 다른 역할인 ‘테오’로 무대에 서는 만큼 감회가 새롭다”며, ‘블루레인’에 참여하는 소감을 전했다. 김산호는 “명백히 '선과 악'을 구별하는 작품이다"라고 밝혔다. 임정모는 “’블루레인’은 사랑이다. 극 안에서 이루어지는 모든 일들이 ‘사랑’ 때문에 일어나는 것이라 생각한다"고 작품을 설명했다.

끝으로 배우들은 “힘들고 어려운 시기지만 희망적인 메시지를 가지고 가셨으면 좋겠다”며, “극장을 찾아주는 관객들에게 감사함을 전한다”고 작품과 관객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뮤지컬 ‘블루레인’은 30일 오후 2시 온라인 예매사이트 인터파크 티켓과 예스24 티켓을 통해 4월 13일부터 25일까지의 공연 티켓을 오픈한다. 이번 3차 티켓 오픈에는 공연 당일 파란색 소품 소지자를 대상으로 한 ‘블루 아이템’ 할인(10%)을 비롯해 SNS 할인(15%), 직장인 할인(20%) 등의 다양한 할인 혜택이 더해진다. 자세한 사항은 예매사이트 내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뮤지컬 ‘블루레인’은 러시아의 대문호 도스토옙스키의 소설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을 친부 살해라는 패륜적 소재를 바탕으로 ‘선과 악의 경계’에 대한 메시지를 담았다. 자본주의가 만연한 1990년대 후반 미국의 한 가정으로 각색한 스토리는 유산 상속 문제를 둘러싸고 서로 대립하는 등장 인물들의 갈등과 모순을 통해 인간의 욕망을 적나라하게 드러냈다. 각각 캐릭터들이 지니고 있는 사연과 갈등은 유기적으로 연결되며 일촉즉발의 긴장감을 유발한다.

작품은 2018년 DIMF 창작 뮤지컬상을 받았으며, 이후 1년 간의 개발 과정을 통해 완성도를 높였다. 세련된 연출과 탄탄한 스토리라인에 힘입어 입소문을 불러일으킨 뮤지컬 ‘블루레인’은 2019년 예그린뮤지컬어워드 연출상을 수상한 이후 일본의 공연 제작사와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해 작년 7월 도쿄 ‘하쿠힌관’에서 일본어 공연을 개막한데 이어 오사카 ‘시어터 드라마 시티’에서의 특별 공연으로 일본의 평단과 관객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작품은 대학로 창작 뮤지컬 신드롬을 이끈 창작진들이 합을 맞췄다. 뮤지컬 ‘인터뷰’, ‘스모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등에서 촘촘한 서사와 역동적인 연출로 실력을 인정받은 추정화 연출가가 연출과 극작을 맡았다.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은밀하게 위대하게’, ‘사랑은 비를 타고’ 등에서 드라마를 오롯이 녹여낸 음악으로 극찬을 받은 허수현 작곡가와 뮤지컬 ‘은밀하게 위대하게’, ‘스모크’ 등에서 감각적인 안무를 빚어낸 김병진 안무가가 참여한다.

아버지의 폭력으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힘 있는 변호사가 되기를 선택한 ‘루크’ 역에는 테이, 윤형렬, 양지원이 분한다. 친모가 남긴 신탁자금을 받기 위해 아버지를 찾아왔다가 살해사건의 용의자로 붙잡히는 ‘테오’ 역 에는 김산호, 임강성, 임정모가 출연한다. 테오와 루크의 친부이자 오로지 자신의 이익 만을 위해 살아온 남자 ‘존 루키페르’ 역에는 최민철, 박시원, 최수형이 활약을 펼친다. 불우한 어린 시절 속에서도 가수의 꿈을 키워온 테오의 여자친구이자 아름다운 무명가수 ‘헤이든’ 역에는 고은영과 허혜진이, 오랜 세월 존 루키페르 저택의 가정부 ‘엠마’ 역에는 김명희와 한유란이 무대에 오른다. 마지막으로, 고아원에서 자라 존 루키페르 저택에서 일하고 있는 ‘사일러스’ 역에는 김태오, 조환지, 이진우, 박준형이 참여한다.

뮤지컬 ‘블루레인’은 오는 6월 6일까지 드림아트센터 1관에서 공연한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