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법무법인(유한) 태평양, 해외 로펌 CMS와 국제건설계약 웨비나 공동개최

기사입력 : 2021년 06월 22일 15시 51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법무법인(유한) 태평양(이하 “태평양”, 대표 변호사 서동우)이 ‘2017 FIDIC 계약조건’을 주제로 한 웨비나를 24일(목) 오후 4시부터 한국엔지니어링협회와 공동 개최한다.

이번 웨비나는 최근 이슈화되는 ‘2017 FIDIC(국제컨설턴트연맹)’ 계약조건을 분석함으로써 관련 리스크를 사전에 관리하고 국내 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FIDIC 표준계약서’는 국제 건설계약의 세계적 표준으로, 2017년 약 18년 만에 계약조건이 전면 개정됐다. 해외건설시장에서 많은 발주처가 FIDIC 계약조건으로 계약을 체결하고 있어 국내 건설기업의 해외 프로젝트 수주 시 및 관련 분쟁 대응과 관련하여 높은 이해도가 요구된다.

엔지니어 및 업계 관계자 등이 다수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는 이번 웨비나는 태평양 및 해외 로펌 CMS 소속 변호사들의 2017 FIDIC 계약조건 제20조(클레임) 및 제21조(분쟁 및 중재)에 대한 분석을 주요내용으로 진행된다. 김승현 미국변호사의 진행으로 태평양 국제중재∙소송그룹 김우재, 김상철 변호사가 발표하며 CMS에서는 Terry de Souza, Sarah Grenfell변호사가 발표한다.

태평양 김상철 변호사는 “최근 이슈화 되는 2017 FIDIC계약조건을 태평양 및 해외로펌 변호사들과 함께 분석하고자 이번 웨비나를 개최하게 되었다”라며 “관련해 국내외 인재 및 해외사업 담당자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설명했다.

이번 웨비나는 통역 없이 한영으로 진행되며, 한국엔지니어링협회 홈페이지(yp.kenca.org)에서 참가를 신청할 수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