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블룸버그, 신흥시장 ESG 채권 지수군 출시

기사입력 : 2021년 07월 07일 10시 06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블룸버그와 MSCI(NYSE:MSCI)는 오늘 10개의 ESG(환경, 사회 및 지배구조) 지수를 포함하는 블룸버그 바클레이즈 MSCI 신흥시장 ESG 지수군을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해당 벤치마크 지수군은 주요 국제 통화 및 현지 통화로 표시된 신흥시장 채권 지수에 ESG와 SRI 요소를 통합한 지수이다. 이 지수군에는 글로벌, 범유로 및 미국 달러(USD) 통화 버전이 있으며 아래의 다양한 지수가 포함된다.

§ 블룸버그 바클레이즈 MSCI EM ESG 가중 지수: MSCI ESG 등급을 활용하여 발행사의 시장가를 가중하여 조정.

§ 블룸버그 바클레이즈 MSCI EM SRI 지수: 성인용 엔터테인먼트, 주류, 도박, 담배, 군용 무기, 민간 총기, 원자력 및 유전자 변형 식품(GMO) 분야에서 상당한 수익을 거두는 발행사를 선별하여 이를 제외.

§ 블룸버그 바클레이즈 MSCI EM 지속가능성 지수: 정부채, 준정부채 및 신흥시장 회사채 발행사가 발행한 고정 및 변동 금리 USD, EUR 및/또는 GBP 표시 채권을 포함한 신흥시장 채권 벤치마크 적용. 이 지수에는 BB 이상의 ESG 등급을 가진 발행사가 포함.

크리스 해켈 블룸버그 인덱스 상품 매니저는 “ESG 요소를 고려하는 투자 수요가 계속 증가하고 있으며, ESG 요소가 투자자들의 의사결정 과정에 많은 영향을 미치고 있으므로 블룸버그는 이러한 요구사항을 충족하고자 지수 상품을 지속적으로 확장해 가고 있다”면서, “MSCI와 지속적으로 협력하여 공동의 ESG 지수 솔루션을 신흥국 채권 시장을 확장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에릭 모엔 MSCI ESG 상품 수석은 “금융 시장 전반에 걸쳐 ESG 지수 및 데이터 솔루션 확장에 대한 투자자들의 수요가 폭증해왔다. 이번에 신규 출시된 신흥시장 채권 지수군으로 인해 ESG 채권 지수의 커버리지를 넓히고 기관 투자자들에게 인덱스 펀드 투자와 벤치마크 수익에 대한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면서 “블룸버그와 협력하여 공동의 ESG 지수군을 강화할 수 있어 기쁘다”고 밝혔다.

블룸버그 바클레이즈 MSCI 신흥시장 ESG 지수군은 블룸버그 터미널에서 열람할 수 있으며 해당 지수군은 MSCI 및 블룸버그가 독자적으로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블룸버그 지수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