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ADT캡스, ‘클라우드 모의해킹 방법론’ 발간

기사입력 : 2021년 08월 10일 10시 11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ADT캡스(http://www.adtcaps.co.kr)가 화이트해커 그룹 EQST의 보안 노하우가 담긴 ‘클라우드 모의해킹 방법론’을 발간했다고 10일 밝혔다. 기존에 발간한 클라우드 보안 가이드북은 보안 설정 과정을 중점적으로 다뤘다면 이번 방법론은 화이트 해커가 실제 수행하는 모의해킹의 관점으로 기술한 것이 특징이다.

ADT캡스는 이번 방법론을 통해 국내 최대 규모·최고 역량을 가진 화이트해커 그룹 EQST(이큐스트, Experts, Qualified Security Team)가 가진 보안 핵심 정보를 공개해 클라우드 전환 시 발생할 수 있는 많은 기업들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게 했다. EQST는 모의해킹을 비롯해 보안 취약점, 공격패턴 등 침해위협을 분석∙대응할 뿐만 아니라, 연구활동 분야에서 국내 최고 수준의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기업의 클라우드 전환이 가속화되며 클라우드 서비스의 틈새를 파고드는 해킹도 늘고 있다. 이에 대비하기 위한 모의해킹은 기업 클라우드 환경의 취약점을 찾아내고 위협 요인을 진단하기 위한 최적의 방법이다.

‘클라우드 모의해킹 방법론’은 ADT캡스 인포섹 클라우드 보안 가이드, *OWASP에서 제공한 안내가이드를 토대로 클라우드 환경에서 발생할 수 있는 취약점인 *’SSRF’ 등을 다뤘으며, 이를 활용한 공격에 대비할 수 있는 보안 대책까지 제시했다.

*OWASP(Open Web Application Security Project): 오픈소스 웹 어플리케이션 보안 프로젝트로 취약점을 연구하는 국제 전문가 단체

*SSRF(Server Side Request Forgery): 해커가 내부 서버에 접근해 제어 권한을 탈취할 수 있는 취약점으로, 美 Capital One 해킹 공격 등에 활용된 것으로 알려짐

이번 방법론은 클라우드 서비스 중 가장 점유율이 높은 아마존웹서비스(Amazon Web Services, 이하 ‘AWS’)를 대상으로 작성됐다. △클라우드 서비스 △진단방법론 △진단항목 △위협 검증 방안 △보안 가이드 등의 내용이 담겨 있으며, 또 AWS 기반 웹 애플리케이션 환경에서 진단항목 별 실습 내용이 포함되어 있어 클라우드 기반 진단 시 필요한 기술도 학습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특히, 클라우드 서비스 진단방법론은 업무착수에서부터 업무수행, 업무종료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에 걸쳐 ‘사전 협의 및 범위 선정’, ‘진단 대상파악 및 계획 수립’, ‘위협 분석’, ‘위협 검증’, ‘대응방안 수립’ 등 단계별로 수행 내역을 자세히 파악할 수 있도록 기술되어 있어 보안 실무자들이 더욱 상세하게 취약점을 점검할 수 있다.

ADT캡스는 다년간의 클라우드 보안 사업 수행으로 축적한 전문 노하우를 공유하며 ESG 경영 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지난 2019년 업계 최초로 클라우드 서비스 사용자를 위한 보안 가이드북 3종을 무료 배포한 데 이어 5월에는 ‘2021 클라우드 보안 가이드북’을 발간하는 등 보안 지식을 나누며 정보 보안에 대한 정보 공유를 지속하고 있다.

ADT캡스 인포섹 이재우 EQST사업그룹장은 “클라우드 서비스 사용이 보편화되며 이를 노린 고도화된 해킹이 증가하고 있는 만큼 기업의 보안 위협을 미리 파악해 사전 예방에 나서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방법론을 통해 취약점을 점검하고 보안 시스템을 강화해 안전한 클라우드 환경 구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클라우드 모의해킹 방법론’은 ADT캡스 인포섹 페이지와 공식 블로그에서 무료로 받아볼 수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