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가이온, 수출입데이터 기반 '위트레이드' 리뉴얼

기사입력 : 2021년 09월 02일 10시 06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가이온(대표 강현섭)이 수출입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컨시어지 플랫폼 ‘WeTrade(위트레이드)’를 리뉴얼하고 강화된 서비스를 시장에 선보였다.

위트레이드는 18개국 수출입 데이터를 기반으로 수출기업에게 필요한 다양한 데이터와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이에 바이어 및 경쟁사 분석이 가능한 검색엔진 ‘WeTrade TI’, 기업에 적합한 바이어를 발굴해 연락처를 찾아 주는 크라우드소싱 기반 서비스 ‘BUYERS’, 데이터 전문가가 기업 맞춤형 수출 전략 보고서를 제공하는 ‘REPORT’ 등의 세분화된 서비스로 구성돼 있다.

WeTrade TI는 해외 18개국의 관세청 데이터를 기반으로 △해외 바이어 찾기 △시장 동향 분석 △경쟁 업체 분석 △무역 거래 활동 모니터링 등이 가능하며, 가이온이 보유한 AI 분석 기술을 통한 △수출입 물동량 예측 서비스 △무역 이상치 탐지 서비스 등의 고도화된 기능도 지원한다.

또한, 기업 맞춤형 서비스인 BUYERS와 REPORT를 새롭게 선보이며 국내 수출입 기업은 해외 시장 신규 비즈니스 기회창출 및 전략 수립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위트레이드가 제공하는 18개국 수출입 데이터는 각국 관세청이 자국법에 따라 유통을 승인한 데이터다.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정기적인(1일~1개월) 업데이트를 통해 최근 거래정보가 반영된다는 점이 가장 큰 강점으로 꼽힌다.

가이온 강현섭 대표는 “코로나19 위기로 기업들의 수출 기회가 줄고 있는 실정에서 가이온의 위트레이드가 국내 기업들의 해외수출 활로 확보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밝혔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