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뉴런 모빌리티, 교통약자 안전 위해 국내 최초 전동킥보드 ‘점자 안내 스티커’ 시범 운영 실시

기사입력 : 2021년 09월 16일 10시 51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뉴런 모빌리티는 특수 제작된 시각장애인용 ‘점자 안내 스티커’를 뉴런 전동킥보드에 부착하는 시범 운영을 9월 18일부터 11월 4일 ‘한글 점자의 날’까지 스마트 그린 선도 도시인 안양에서 진행한다.

뉴런은 이번 시범 운영을 위해 전동킥보드에 부착된 기존 ‘문의하기 스티커’에 양각 처리 점자로 이루어진 고객센터 전화번호를 함께 넣은 ‘점자 안내 스티커’를 국내 공유전동킥보드 업계 최초로 개발했다.

통행에 방해되는 곳에 세워진 전동킥보드와 맞닥뜨린 시각장애인들의 경우, 이에 대한 불편을 호소하거나 해당 기기의 재배치를 요청할 마땅한 방법이 없는 것이 현실이다. 뉴런은 시각장애인과 보행자의 우려를 이해하고 이들의 보행로 이용을 개선하기 위해 이번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시범 운영 기간 동안 통행에 방해가 되거나 위험하게 주정차된 뉴런 전동킥보드를 발견한 시각장애인은 누구라도 ‘점자 안내 스티커’를 이용하여 뉴런 고객센터에 직접 신고∙접수할 수 있다.

뉴런은 안양 지역 이용자, 교통약자 전문가 그룹 및 지역 사회의 의견을 수렴하여 ‘점자 안내 스티커’ 시범 사업의 효용을 면밀히 평가할 예정이다. 효용성이 입증되면 뉴런이 운영하는 모든 지역으로 ‘점자 안내 스티커’ 부착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뉴런 모빌리티의 이민형 확장 부문 총괄 매니저는 “안전은 뉴런의 DNA이자 우리가 하는 모든 일의 핵심이다. 도시와 협력해 이용자와 보행자, 시민을 보호하고 전동킥보드 안전을 선도하는 것이 운영사의 책임”이라며, “뉴런은 시각장애인 등 교통약자와 시민의 안전한 보도 이용을 보장하기 위해 국내 최초로 ‘점자 안내 스티커’ 시범 운영을 결정했다. 안양시에서 진행되는 이번 시범 운영이 국내 공유 전동킥보드의 안전 분야 이정표가 되어 뉴런이 운영하는 국내 지역 전체로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에 발표된 ‘점자 안내 스티커’ 외에도, 뉴런은 여러 안전강화 기능들을 선보여 왔다. 지역 사회와 교통약자 전문가들의 호평을 받은 안전강화 기능들은 다음과 같다:

도시 환경에서 높은 시인성을 제공하는 “안전 오렌지색”

주차된 전동킥보드가 전복되었을 경우 뉴런 운영팀에 자동으로 알람을 전달, 이들이 전동킥보드를 안전한 곳에 재배치하게 돕는 “전복 감지” 기능

속도 제한 구역, 주행 금지 구역, 주차 금지 구역,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추천 주차 구역을 설정.제어할 수 있는 기술인 “지오펜싱(Geofencing)”

주행 종료 후 주차된 전동킥보드 사진을 제출하도록 요청하는 “주행 종료 사진”

뉴런 추천 주차 구역에 전동킥보드를 주차할 경우 다음 주행 시 사용할 수 있는 무료 쿠폰을 제공하는 “주차 인센티브”

한편 해외의 경우, 뉴런은 최근 보행자와 교통약자가 무소음 전동킥보드의 접근을 알기 어려워한다는 점에 착안, 캐나다 최초로 전동킥보드 접근 경고를 알려주는 ‘전동킥보드 경고 소음’ (Warning Noise) 기능을 오타와에 도입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