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베어비앤비 : 에어비앤비에 올라온 디즈니 ‘곰돌이 푸’의 집

기사입력 : 2021년 09월 17일 09시 36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곰돌이 푸 탄생 95주년을 맞아 푸의 집 ‘베어비앤비’가 에어비앤비에 올라왔다. 베어비앤비 게스트는 곰돌이 푸의 세계관에 몰입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다.

‘곰돌이 푸’(원제 : 위니 더 푸, Winnie the Pooh)는 영국의 작가 A. A. 밀른의 글과 영국의 일러스트레이터 E. A. 세퍼드의 삽화로 1926년 출간된 작품으로 ‘100 에이커의 숲’이라는 이름의 공간에서 푸와 친구들이 살아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원작의 배경인 ‘100 에이커의 숲’이 영국 이스트서섹스 지역의 애쉬다운 숲을 모티브로 한 것처럼, 에어비앤비에 올라온 푸의 집, 베어비앤비도 영국 애쉬다운 숲에 자리 잡았다. 푸의 집은 디즈니에서 30년 이상 곰돌이 푸를 그려온 일러스트레이터 킴 레이몬드가 맡았다.

레이몬드는 원작 삽화가인 E. H. 셰퍼드의 오리지널 작업을 바탕으로 푸의 집을 꾸며 생명을 불어넣었다. 푸의 집의 전체적인 형상은 커다란 나무의 모습을 하고 있고, 입구 위에는 원작에서처럼 ‘미스터 샌더스 (Mr. Sanders)’라는 글이 새겨져 있다. 실내에서는 레이몬드가 직접 디자인한 벽지를 볼 수 있으며, 게스트가 부엌 찬장을 들여다보면 꿀 단지를 발견할 수 있다.

베어비앤비는 네 명의 게스트가 집 전체를 함께 이용할 수 있으며, 곰돌이 푸가 자기 자신만의 속도로 살아가는 것처럼 자연에 푹 빠져 평화롭게 지낼 수 있도록 꾸며져 있다. 또 ‘100 에이커의 숲’ 가이드 투어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푸의 집은 단 두 차례, 에어비앤비(airbnb.com/winniethepooh)를 통해서만 일반인들에게 예약 기회가 열린다.

레이몬드는 “30년 동안 곰돌이 푸를 그려오면서 셰퍼드의 클래식한 작업과 최근의 디즈니 이야기 등으로부터 계속해서 영감을 받고 있다”며 “베어비앤비는 지난 95년 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매우 중요했던 원작의 여정을 기리는 동시에 팬들이 푸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 세계 가족들에게 사랑받는 곰돌이 푸가 올해로 원작 출간 95주년을 맞았습니다. A. A. 밀른의 고전 명작을 기념하기 위해 ‘100 에이커의 숲’에서 지내볼 수 있는 일생에 단 한 번뿐인 기회를 두 차례 마련했습니다. 푸의 집은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되는 완벽한 장소입니다. 푸가 말했듯이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은 가끔씩 최선의 결과로 이끌기도 하니까요.” - 에어비앤비 글로벌 호스팅 총괄, 캐서린 파월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