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SKT, '이니셜' 앱 활용해 SK브로드밴드 고객 편의성 확 높인다

기사입력 : 2021년 10월 05일 09시 29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 www.sktelecom.com)은 SK브로드밴드(대표이사 최진환, www.skbroadband.com) 유선 서비스 가입자의 상담 업무 편의를 위해 고객센터 서류 제출 간소화 서비스를 5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SKT는 올해 1월 자사 고객센터에 ‘이니셜(initial)’ 앱을 통한 서류 제출 간소화 서비스를 적용한데 이어, SK브로드밴드 고객센터에도 동일 서비스를 도입한다.

이번에 적용되는 대상은 본인과 법정대리인이 가장 많이 신청하는 주요 서비스 8개* 업무이며, 향후 지속적으로 적용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 주요 서비스 8개 업무: 장기 일시 정지 신청, 복지감면 신청, 가족간 명의변경 신청, 해지신청(일반해지), 해지신청(수용불가 해지), 세금계산서 신청(사업자), 유무선결합 신청, 기타 신청

기존 SK브로드밴드 고객은 행정기관을 방문해 구비서류를 발급받은 후 팩스 또는 이메일로 고객센터에 제출해야 했다. 특히 팩스와 이메일 이용이 불편하거나 어려운 고객은 지점 또는 대리점 내방을 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앞으로 SK브로드밴드 서비스 이용 고객은 고객센터 상담 시 필요한 구비서류의 발급과 제출을 이니셜 앱을 통해, 원 스톱(One-Stop)으로 간편히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서류 신청 과정 화면엔 SK브로드밴드의 브로비 캐릭터를 활용, 고객 친화적 UI와 메시지로 고객 편의성을 한층 높였다.

SK브로드밴드 고객센터는 현재 서류 접수를 팩스/이메일/웹링크를 통해 받고 있다. 이번 서비스 도입을 통해 향후 서류 접수 고객의 약30% 가 이니셜 앱 서비스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고객 정보보안도 한층 강화된다. SKT는 구비서류 제출을 위한 OCR 촬영 시 신분증 4종과 가족관계증명서 및 사업자등록증에 있는 주민등록번호 뒤 6자리를 자동 숨김 되도록 구현했다. 또 이니셜 앱을 통해 전자증명서 발급 시에도 주민등록번호 뒤 6자리를 숨김 처리하고 제출할 수 있도록 구현했다.

■ 이니셜 이용처 확대... 행정안전부 서비스 적용 범위 확대, PASS인증서 도입

SKT는 행정안전부와의 협업도 대폭 확대한다. 지난 7월부터 이니셜 앱에서 주민등록표등∙초본, 사업자등록증명을 발급 후 제출할 수 있도록 적용한 데 이어 11월에는 가족관계증명서 발급에도 적용할 예정이다.

또한, 오는 12월에는 이니셜 앱에 PASS인증서를 도입해 이용 편의성을 강화한다. 이니셜 앱에서 전자증명서 발급을 위한 전자서명 시 공동인증서 뿐만 아니라 PASS인증서 활용이 가능해져 고객이 공동인증서를 불러오는 절차와 시간이 대폭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SKT는 10월 말부터 현역 군 장병 대상 프로그램인 ‘0 히어로 할인제도’*의 가입을 위한 구비서류 제출도 이니셜 앱을 통해 제출 받는다. 이용 고객은 고객센터에 이니셜 앱을 통해 신분증 사본 및 현역 입대 증명 서류**를 제출할 수 있어 가입이 한층 더 편리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 ‘0히어로 할인제도’: SKT회선을 이용하는 군인 고객에게 20% 요금할인과 일과시간 외 무제한급 데이터를 추가로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10월 1일 오픈했다.

** 제출 서류: 1) 본인 또는 대리인의 신분증 사본, 2) 병적증명서, 입영사실 기재된 주민등록표초본, 군입영 사실확인서, 복무확인서, 입영일자/결과조회 서류 중 택1

SK텔레콤 오세현 인증CO장은 “SK브로드밴드 고객센터 구비 서류 제출 간소화 서비스 도입을 통해 고객의 이용 편의가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며, “SKT는 앞으로도 블록체인과 DID 기술을 통해 고객이 안전하고 편리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K브로드밴드 김동섭 고객가치혁신 그룹장은 “SK브로드밴드 고객이 이니셜 앱을 통해 서류 신청부터 발급, 제출까지 간편히 처리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 편의를 강화하는 서비스를 꾸준히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