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현대카드 스토리지, ‘TOILETPAPER: The Studio’ 전시 개최

기사입력 : 2021년 10월 07일 09시 31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현대카드가 서울 이태원에서 운영 중인 전시공간 ‘스토리지(Storage)’에서 이태리의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인 ‘토일렛페이퍼(TOILETPAPER)’의 <TOILETPAPER: The Studio>전시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전시의 주인공인 ‘토일렛페이퍼’는 2010년 세계적 아티스트이자 이슈 메이커인 ‘마우리치오 카텔란(Maurizio Cattelan)’과 나이키, BMW, 하이네켄 등의 사진 프로젝트를 진행한 사진작가 ‘피에르파올로 페라리(Pierpaolo Ferrari)’가 함께 만든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다.

특히, 이들은 ‘쉽게 쓰고 버리는 화장지처럼 누구나 심각하게 생각할 필요 없이 편하게 볼 수 있는 매거진’을 콘셉트로, 글이나 광고 없이 100% 이미지만으로 구성한 매거진 ‘토일렛페이퍼’를 발행해 전 세계적인 센세이션을 불러일으켰다.

이번 <TOILETPAPER: The Studio> 전시는 ‘토일렛페이퍼’가 선사하는 영감의 원천이라 할 수 있는 이태리 밀라노의 본사 스튜디오를 최초로 재현하고, 삶과 예술의 경계를 넘나드는 ‘토일렛페이퍼’의 다양한 작품들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우선, 지하 2층의 전시 공간은 거침 없는 상상력과 독특한 미학으로 유명한 ‘토일렛페이퍼’의 본사 스튜디오로 변신한다. 이 곳에서는 빨간 립스틱을 든 남성의 손이 그려진 ‘토일렛페이퍼’ 본사의 독특한 외관은 물론, ‘토일렛페이퍼’의 강렬한 작품들이 담겨 있는 가구와 거울, 조각상, 소품 등을 통해 초현실적인 풍경을 만날 수 있다. ‘토일렛페이퍼’의 본사 스튜디오는 ‘밀라노 디자인 위크’를 제외하고는 한번도 공개된 적이 없어 더욱 관심을 모은다.

지하 3층 전시공간에서는 일상 속에서 ‘토일렛페이퍼’ 특유의 예술적 감성을 느낄 수 있는 가구와 홈데코 제품, 테이블 웨어 등 100여 점의 아이템을 선보인다.

현대카드는 이번 전시 기간 중 작품 공간을 스토리지 내부뿐만 아니라 외부인 ‘현대카드 바이닐 앤 플라스틱(Vinyl & Plastic)’의 전면 파사드로까지 확장하는 새로운 시도도 펼칠 예정이다. ‘토일렛페이퍼’의 위트와 상상력이 넘치는 작품을 스트리트 아트로 재탄생시켜 이태원 거리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도록 한 것이다.

<TOILETPAPER: The Studio> 전시는 2021년 10월 8일(금)부터 2022년 2월 6일까지 진행되며,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현대카드 DIVE’ 앱과 티켓 예매 사이트의 사전 예약을 통해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전시 관람료는 일반인이 5,000원, 중고생이 4,000원이며, 현대카드 결제 시 20%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만 12세 이상 관람 가능)

전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현대카드 DIVE 앱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스토리지는 2016년 오픈 이후, 스트리트 아트를 대표하는 브라질의 쌍둥이 작가인 ‘오스제미오스(OSGEMEOS)’ 개인전과 클럽문화를 예술적 관점에서 재해석한 전시인 ‘에너지 플래시(ENERGY FLASH)’ 등 현대카드의 안목을 바탕으로 장르를 넘나드는 과감하고 실험적인 시각 예술을 선보여왔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