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CJ푸드빌 빕스, 올해 단골 방문 일반고객 3배 이상 기록

기사입력 : 2021년 10월 18일 09시 18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CJ푸드빌(대표 김찬호)이 운영하는 빕스가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에서도 고객 충성도가 더욱 견고해진 것으로 나타났다.

빕스는 올해 1월부터 8월까지의 고객 방문 빅데이터를 확인한 결과 우수 고객 멤버십 ‘빕스 매니아’ 고객 방문 수가 일반 고객 대비 3배 이상 높게 나타났다고 밝혔다. 매니아 고객은 ‘빕스 매니아’와 ‘빕스 매니아플러스’ 등급을 보유한 단골 고객층을 뜻한다. 빕스는 연간 4회 이상 방문 및 2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빕스 매니아’, 연간 6회 이상 방문 및 4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빕스 매니아플러스’ 등급을 부여하고 다양한 맞춤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빕스는 방문 만족도 향상을 위한 프리미엄 전략이 단골 고객들의 충성도를 높이는데 유효하게 작용한 것으로 보고 있다. 수년간 쌓아온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상권 및 고객 유형을 다각도로 분석해 빕스 프리미어(VIPS PREMIER), 테이스트업(TASTE UP) 등 특화 매장을 강화해 급변하는 외식 트렌드와 세분화된 고객 니즈에 발빠르게 대응했다.

특히 프리미어 매장 고객 만족도가 오리지널 매장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프리미어 매장은 ‘프리미엄’ 요소를 극대화해 현재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재해석한 빕스 시그니처 플래그십 매장이다. ‘프리미엄 스테이크 다이닝’ 콘셉트를 적용해 우드 파이어 그릴에 구운 최상급 스테이크를 프리미엄 샐러드바와 함께 즐길 수 있다. 전문점 수준의 샐러드, 20여종의 수제·세계맥주, 디저트 섹션, 핏제리아 도입 등 차별화된 메뉴와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매장 방문 만족도를 높이는 동시에 집이나 야외에서도 빕스의 미식 경험을 즐길 수 있도록 배달 서비스도 강화하고 있다. ‘빕스 얌 딜리버리’는 빕스의 배달 전용 브랜드로 전국 53개점에서 서비스 중이다. 최근에 출시한 신메뉴는 스테이크, 랍스타 등 배달 메뉴에서 흔히 보기 힘든 프리미엄 재료를 활용했다. 이번 신메뉴는 빕스 얌 딜리버리에서만 맛볼 수 있는 전용 메뉴로 앞으로도 빕스만의 프리미엄 배달 미식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다양한 메뉴와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빕스는 이러한 경쟁력을 인정받아 최근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2021 국가고객만족도(NCSI)’ 조사에서 패밀리레스토랑 부문 1위 브랜드로 선정됐다. 1위 수상을 기념해 SNS 이벤트도 진행한다. 빕스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에 올라온 이벤트 게시글에 축하 메시지를 댓글로 달면 추첨을 통해 20명에게 빕스 샐러드바 식사권을 증정한다. 이벤트의 자세한 내용은 공식 계정에서 확인 가능하다.

CJ푸드빌 관계자는 “점차 세분화되는 고객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특화 매장 강화에 더욱 속도를 낼 예정”이라며 “매장에서도 가정에서도 빕스의 차별화된 외식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