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해성옵틱스-휴맥스모빌리티-일렉트린, 친환경 전기 선박 플랫폼 사업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 2021년 10월 21일 11시 09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해성옵틱스(076610, 대표이사 조철)가 전기 선박 및 배터리 관제 시스템 구축 사업에 참여한다.

스마트폰 카메라용 OIS 액츄에이터 제조 사업에 집중하고 있는 해성옵틱스는 신규사업으로 GIS(Geographic Information System, 위치정보시스템) / LBS(Location Based Service, 위치정보 기반의 시스템 또는 서비스) 사업에 진출하며 휴맥스(115160) 자회사인 통합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인 ‘휴맥스모빌리티’ 및 전기 선박 추진 시스템을 개발한 ‘일렉트린’과 ‘친환경 전기 선박 플랫폼 사업 추진 및 기술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해성옵틱스는 전기 선박 및 배터리 관제시스템 구축을 담당하고, 휴맥스모빌리티는 전기 선박 충전 시스템을 개발하고 친환경 전기 선박 플랫폼을 구축하며, 일렉트린은 친환경 전기/하이브리드 선박용 전기추진시스템 개발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3사는 각 사가 보유한 전문 영역의 강점을 살려 해상 분야에서의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 구축을 위한 ‘전기 선박 추진 시스템-충전 시스템-관제시스템’ 공동 개발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해성옵틱스는 모바일용 카메라모듈의 핵심 부품인 OIS(손떨림방지기술) 액츄에이터 제조사로 최근 GIS/LBS 사업부문을 신설하여 MaaS (Mobility as a Service) 기반의 차량관제시스템, 실내측위 시스템 등을 개발하고 있으며, 그동안 축적한 카메라 모듈 기술과 GIS/LBS 기반 기술을 융합하여 육상, 해상, 항공, 철도 등을 아우르는 모빌리티 통합 관제 서비스 시행을 모색하고 있다.

또한, 3차원 LiDAR 기술을 활용해 실내 공간 맵을 자동으로 생성하고, GPS로부터 수신이 불가능한 실내에서의 위치 정보를 측정하는 실내 측위 시스템(IPS)을 개발하여 실내와 실외 맵이 통합된 통합 디지털맵 기반의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며, 향후 이를 기반으로 디지털 트윈과 XR 기술이 결합된 메타버스 서비스를 론칭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해성옵틱스 조철 대표는 “금번 업무협약을 토대로 해성옵틱스는 전기 차량과 더불어 전기 선박을 위한 모빌리티 통합 관제 시스템을 개발함으로써 향후 급성장이 예상되는 해상 분야에서의 친환경 모빌리티 서비스 생태계 구축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성옵틱스는 지난 15일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하여 등기임원등을 신규로 선임하고, 대표이사직에서 사임한 이재선 전대표의 후임으로 신임 조철 대표이사를 선임한 바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