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2022 아시아프로젝트마켓(APM) 참가 프로젝트 모집

기사입력 : 2022년 05월 16일 20시 17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아시아프로젝트마켓(Asian Project Market, 이하 APM)이 오는 6월 15일까지 2022년 신작 프로젝트 모집을 시작한다.

1998년 부산프로모션플랜(PPP)으로 시작된 APM은 한국 및 아시아의 극영화를 대상으로 하는 프로젝트 마켓으로, 상업영화부터 저예산 독립영화에 이르기까지 독창적이고 참신한 신진 프로젝트를 발굴해 전 세계 투자, 제작, 배급사를 탐색하고 공동 제작을 모색할 수 있도록 미팅을 주선해왔다.

COVID-19 팬데믹으로 인해 지난 2년간 온라인 미팅을 진행했으나 2021년에는 국내 참가자에 한해 오프라인으로도 진행하면서 역대 최초의 하이브리드 행사를 운영했다. 뿐만 아니라, 온라인 마켓의 시스템을 대폭 개선하는 동시에 대면 비즈니스의 창구도 마련하여 네트워킹에 목마른 영화인들의 요구들을 해결하였다. 그 결과 지난해 91개의 업체 100명이 참가해 총 515건의 미팅을 성사시키며 명실상부 아시아 최대의 투자 및 공동제작 마켓으로서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한편, APM은 지난 24년간 총 632편을 선정, 약 270여 편의 영화가 완성되었으며 다수의 작품이 부산국제영화제를 비롯한 세계 유수 영화제에 초청되었다. 2021 아시아프로젝트마켓 어워드에서 CJ ENM 어워드 부문을 수상한 <그 때, 지금>(카밀라 안디니 감독, 2021 APM 참여작)은 2022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되었으며, <닝두>(레이레이 감독, 2016 APM 참여작)는 2022 로테르담국제영화제 타이거 경쟁부문과 2022 예테보리국제영화제 잉그마르베르히만 경쟁부문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또한, 2021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관객들과 만난 <파도가 보인다>(압둘라 모하마드 사드 감독, 2018 APM 참여작)는 2021 칸영화제 주목할 만한 시선에, <시간의 세례>(자크라완 닌탐롱 감독, 2018 APM 참여작)는 2021 베니스국제영화제 오리종티 경쟁 부문에 이름을 올리며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 밖에도 한국 작품으로는 <세자매>(이승원 감독, 2020), <윤희에게>(임대형 감독, 2019), <우리집>(윤가은 감독, 2019), <프랑스여자>(김희정 감독, 2019), <인랑>(김지운 감독, 2018), <허스토리>(민규동 감독, 2017) 등이 꾸준히 완성되어 국내 개봉했다.

올해의 APM은 오는 6월 15일까지 프로젝트 모집을 진행한다. 예년과 다른 점은 미팅의 실질적인 유효성을 높이기 위해 감독과 프로듀서 모두 정해진 작품만을 모집한다는 점이다. 감독의 경우, 1편 이상의 단편 또는 장편 연출 경험을, 제작자/프로듀서의 경우, 1편 이상의 장편 제작 경험을 필요로 한다.

지원 자격 및 접수방법, 참가 혜택 등 보다 자세한 내용은 APM 공식 홈페이지(apm.biff.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2022년 선정된 APM 프로젝트는 오는 10월 9일(일)부터 11일(화)까지 3일간 부산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_2022년 10월 5일-14일
제17회 아시아콘텐츠&필름마켓_2022년 10월 8일-11일
제25회 아시아프로젝트마켓_2022년 10월 9일-11일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