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지멘스, 전기 자동차용 무선 충전을 발전시키기 위해 와이트리시티에 투자

기사입력 : 2022년 06월 10일 14시 30분
ACROFAN=PRNewswire | mediainquiries@prnewswire.com SNS
  • 양사는 협력하여 글로벌 EV(전기 자동차) 인프라를 위한 무선 충전에 상호 운용 가능한 개방형 표준 채택을 추진할 예정이다
  • 지멘스, 와이트리시티에 전략적 투자를 하고 미래의 무선 전기 자동차 충전 제품을 위한 기술 라이선스를 제공 

매사추세츠주 워터타운, 2022년 6월 10일 /PRNewswire/-- 지멘스(Siemens)는 미국에 본사를 둔 무선 충전 기술 기업인 와이트리시티(WiTricity)에 2,500만 달러를 투자하고 소수 지분을 인수한다. 지멘스와 와이트리시티는 새롭게 떠오르는 무선 EV 충전 시장에서 혁신을 주도하기 위해 협력할 것이다. 지멘스의 계산에 따르면 이 시장은 2028년까지 유럽과 북미에서만 20억 달러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두 기업은 전기 자동차 및 경량 상용차용 무선 충전의 글로벌 표준의 격차를 해소하여 차량과 인프라 간의 상호 운용성을 실현하고 시장 진입을 지원하고자 한다. 또한, 양사는 무선 충전 시스템의 기술적 개발을 추진하기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Today Siemens and WiTricity jointly announced that Siemens will be taking a minority investment in WiTricity, and that the companies would work together to drive adoption of open, interoperable standards to advance wireless charging for electric vehicles.
Today Siemens and WiTricity jointly announced that Siemens will be taking a minority investment in WiTricity, and that the companies would work together to drive adoption of open, interoperable standards to advance wireless charging for electric vehicles.

지멘스 이모빌리티(Siemens eMobility)의 CEO인 마커스 밀드너(Markus Mildner)는 "지멘스의 글로벌 입지와 EV 충전 포트폴리오를 와이트리시티의 혁신적인 기술과 결합하는 것은 무선 충전 분야에서 당사 제품을 업그레이드하는 첫 단계입니다. 이를 통해 무선 충전 기술의 배포를 가속화하고, 표준화를 지원하며, 운전자의 편의를 위한 상호 운용 가능한 솔루션으로 공공 충전 인프라를 발전시킬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지멘스는 또한 기술 라이선스 파트너가 되어 와이트리시티가 가진 심층적인 노하우와 글로벌 자동차 OEM과의 10년간의 기술 협력 경험을 활용함으로써, 검증되고, 현장에서 테스트를 완료했으며, 상호 운용 가능한 무선 충전 솔루션을 개발할 것이다. 

혁신적이고 검증된 기술 

EV의 밑면에 수신 코일이 부착된 상태에서 접지 또는 접지에 장착된 충전 패드가 전력을 공급한다. 움직이는 부품이나 물리적인 커넥터는 없다. 대신 자기장은 차량이 충전 패드 위에 있을 때 충전 패드와 차량 코일 사이에 에너지를 전달한다. 이 시스템은 지상고가 낮은 스포츠카에서 SUV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차체 최저 지상고(ground clearances)에서 높은 효율을 제공하기 위해 충전기와 수신기 사이의 공진 유도를 사용한다. 

비용 효율적인 글로벌 가용성으로 고객 요구 해결 

이 협력의 궁극적인 목표는 OEM 및 인프라 파트너와 함께 무선 충전 기술의 성장을 가속화하여 전 세계의 비용 효율적인 가용성을 동시에 보장하는 것이다. 향후 2년간 전기 자동차 구매에 관심이 있는 1,000명 이상의 현재 및 미래 전기 자동차 소유자를 대상으로 최근 실시한 설문 조사에 따르면, 무선 충전은 가장 높은 평가를 받은 추가 기능 중 하나였으며, 주차 보조, 성능 또는 프리미엄 오디오 패키지 등의 다른 편의 기능보다 선호되는 옵션이었다. 

와이트리시티의 CEO인 알렉스 그루젠(Alex Gruzen)은 "무선 충전을 통해 운전자는 주차하고 떠난 다음 다시 돌아오면 충전이 다 된 차량을 만날 수 있습니다. 무선 충전 기능 덕분에 EV는 개인 소유자에게 더욱 매력적이고, 상업용 사업자에게 더욱 비용 효율적인 옵션이 됩니다. 지멘스와 같은 리더와 협력하여 이러한 매력적인 솔루션의 새로운 세계를 이끌어갈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쁩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지멘스와 와이트리시티는 무선 충전의 견줄 데 없는 단순성과 신뢰성으로 EV 소유권과 차량 관리를 개선하려는 목표를 공유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자율주행차 마찰점 제거 

자율주행차가 약속을 이행하려면 충전과 같은 주요 마찰점을 제거해야 하며, 이는 지금도 여전히 인간의 개입을 필요로 한다. 무선 전력 전송은 유지 보수가 거의 필요 없는 비접촉 자동 충전을 가능하게 하고, 순수 전기(all-electric), 완전 자율 주행의 미래로 가는 길을 열어주는 핵심 기술이 될 것이다. 

이 보도자료와 사진 자료는 https://sie.ag/3xzfdOz에서 확인할 수 있다.지멘스 e모빌리티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https://new.siemens.com/global/en/products/energy/medium-voltage/solutions/emobility.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와이트리시티 소개
와이트리시티(WiTricity) 는 전기 자동차용 무선 충전 분야의 선구자로, 승용차와 상업차 모두에서 자기공명 기술을 개발하고 구현하는 데 앞장서고 있습니다. 와이트리시티의 기술은 광범위한 특허 포트폴리오가 뒷받침하고 있으며, SAE, ISO, GB를 포함하여 비준된 글로벌 EV 무선 충전 표준의 기반입니다. 자동차 제조업체와 티어 1 공급업체는 플러그인 충전의 번거로움을 없애고 미래의 자율 주행을 위한 발판을 마련함으로써 전기차 채택을 가속화하기 위해 와이트리시티를 선택합니다.

사진 - https://mma.prnasia.com/media2/1835998/WiTricity_1.jpg?p=medium600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