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리슨 업 2라운드 결전의 날… 탈락 위기에 처한 김승수-픽보이-도코의 운명은?

기사입력 : 2022년 08월 13일 18시 32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리슨 업’에서 탈락 위기에 몰린 3인방 김승수, 픽보이, 도코의 생사가 결정되는 2라운드가 시작됐다.

13일 밤 10시 35분부터 방송되는 KBS2 프로듀서 배틀 프로그램 ‘Listen-Up’(이하 ‘리슨 업’)에서는 스페셜 MC 한해와 다이나믹 듀오 개코의 진행으로 24시간 중 시간을 택해 그 시간대의 감성과 어울리는 곡, 무대를 꾸미는 ‘뮤직 타임 24’ 미션으로 펼쳐지는 2라운드 대결이 그려진다.

지난주 1라운드 최종 결과, BIG Naughty(서동현)가 1위를 거머쥔 가운데, 순위 순서대로 히트존에는 BIG Naughty(서동현), 이대휘, 파테코가, 세이프존에는 중위권대의 라이언전과 LAS(라스), 정키, 팔로알토가 자리했다.

이와 함께 레드존에는 1라운드에서 8위를 기록한 김승수와 9위 픽보이, 10위 도코가 자리해 탈락 위기를 맞았다. 특히 2회 연속 레드존에 머무르는 경우 탈락한다는 룰이 공개되면서, 김승수, 픽보이, 도코가 이번 라운드에서는 어떻게 해서든지 레드존을 탈출하기 위한 피 튀기는 승부를 벌인다.

그중에서도 지난 라운드에서 9위와 10위를 기록한 픽보이와 도코는 순위에 대한 부담감을 고백하면서도 탈락위기에서 벗어나기 위한 비장의 무기를 준비한다. 픽보이는 문수진과 챈슬러(Chancellor), 색소포니스트 Jason Lee(제이슨 리)와 함께 새벽 1시가 되기 직전의 쓸쓸한 분위기를 담은 곡 ‘Dot’으로 분위기 반전을 예고했고, “저는 오늘 떨어지고 싶지 않습니다”라고 심경을 밝힌 도코는 뮤지와 유세윤의 UV를 직접 섭외, 신나는 에너지의 ‘막잔’ 무대로 대중의 취향을 정조준한다. 탈락 위기에서 전혀 다른 곡과 무대를 선보이는 두 프로듀서의 결과에 대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라운드 1위를 기록했던 BIG Naughty(서동현)는 새벽 3시를 선택, 천재 프로듀서 드레스와 GOT7의 JAY B, 스키니 브라운, 김승민과 곡 ‘풀리지 않는 고민’을 준비한다. 우승을 향한 자신감도 잠시, 경연 하루 전 예상치 못한 변수가 발생한다고 해 BIG Naughty(서동현)가 어떻게 무대를 완성해나갈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여기에 이대휘는 “이 곡 제가 부르고 싶습니다”라고 BIG Naughty(서동현)에 어필했다고 전해져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1분 기대 점수에서 1위를 차지한 정키, 마마무 솔라의 ‘IMAGE’ 무대는 물론, 실제 경험담을 녹여서 만든 LAS(라스)의 ‘어디야?’ 무대도 예고됐다. LAS(라스)는 “1라운드에서 정체성을 알렸다면, 2라운드에서는 대중성을 갖췄음을 증명할 것”이라는 포부를 전하며, 걸그룹 체리블렛을 섭외해 본방 사수 욕구를 끌어올린다. 뿐만 아니라 이대휘와 가수 송하예의 2라운드 미션곡 ‘아파서’와 김승수와 걸그룹 위키미키(Weki Meki)의 호흡을 엿볼 수 있는 ‘STUPID L♡VE’, 팔로알토가 프로듀싱하고 백아연이 부른 ‘딱 하루만’ 등 ‘리슨 업’을 다채롭게 물들일 곡들에 시청자의 설렘이 커지고 있다. 또 라이언전도 2라운드에서 신곡 ‘LOCO’를 예고, 뉴이스트 해체 후 오랜만에 팬들을 찾는 렌과 무대를 꾸민다.

한편, K-POP 프로듀서들의 생존 배틀 ‘리슨 업’은 매주 토요일 밤 10시 35분 KBS2에서 방송되며, 같은 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프로듀서들의 신곡 또한 공개된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권용만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