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호주관광청, 싱가포르항공과 MICE 산업 활성화 위한 MOU 체결

기사입력 : 2023년 02월 16일 16시 55분
ACROFAN=류재용 | jaeyong.ryu@acrofan.com SNS
 
호주관광청은 싱가포르항공과 호주 마이스(MICE) 산업 활성화를 위한 3개년 마케팅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호주관광청과 싱가포르항공은 이번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호주에서 대규모 글로벌 비즈니스 행사를 적극 추진한다. 호주 특유의 다양한 자연 경관과 시상식 수상 이력에 빛나는 행사공간들, 그리고 친절하면서도 신선한 관점을 지닌 현지인들과의 특별한 경험을 강조하여 호주가 비즈니스 행사에 최적화된 곳임을 널린다는 계획이다. 특히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와 영국을 중심으로 공동 마케팅과 프로모션 활동을 집중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호주의 마이스 시장은 코로나19 이전을 기준으로, 연간 약 45억 호주달러(한화 약 3조 9000억원)의 지출액과 104만 명의 방문객을 기록했을 정도로 그 규모가 크다. 특히 코로나19 이후로는 자연환경, 안전한 여행지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한국의 마이스 업계도 호주를 이상적인 비즈니스 이벤트 여행지로 주목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한국 시장 전반에도 긍정적인 영향이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호주관광청 동부시장 및 항공 총괄 앤드류 호그(Andrew Hogg)는 “호주관광청의 오랜 항공 파트너인 싱가포르항공과 다시 한번 협업해 호주를 매력적인 비즈니스 목적지로 알릴 수 있게 되어 기대가 크다”며 “호주 여행 시장에서 마이스 산업이 큰 부분을 차지하는 만큼, 이번 파트너십은 호주의 미래 사업 확보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싱가포르항공 마케팅 기획 수석 부사장 조안 탄 (JoAnn Tan)은 “호주는 레저와 기업 여행객 모두에게 매력적인 여행지”라며 “싱가포르와 호주의 7개 도시를 연결하는 주 111편의 항공편, 그리고 싱가포르항공의 광범위한 노선 네트워크를 통해 호주로의 비즈니스 여행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호주관광청은 올해 전세계 마이스 단체를 대상으로 호주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할 예정이다. 4월에는 개최 도시 파트너인 비이시드니(BESydney)와 함께 BEA 아시아 메가 팸 쇼케이스(Business Events Australia Asia Mega Famil Showcase)를 개최하며, 11월에는 2년마다 열리는 인센티브 관광 행사 드림타임(Dreamtime)이 애들레이드에서 개최된다.

‘BEA 아시아 메가 팸 쇼케이스’는 시드니에서 3일간 열리며, 한국을 포함한 각국의 마이스 단체들은 호주컨벤션뷰로 관계자들과 반나절의 비즈니스 미팅 세션을 갖고, 여행지 쇼케이스를 관람할 수 있다. 싱가포르항공은 이번 쇼케이스의 파트너 항공사로 참여하며, 행사에 참석하는 각국 관계자들은 싱가포르항공을 이용해 호주를 방문하게 된다. 한국 외에도 일본, 중국, 대만, 홍콩, 싱가포르, 인도,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다양한 아시아 국가에서 참가한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