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Qt그룹, 자동차 업계 UX/UI 메가트렌드 설문조사 결과 발표

기사입력 : 2023년 06월 20일 09시 35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Qt그룹(www.qt.io)이 자체 진행한 자동차 업계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한 ’UX/UI 메가트렌드(Megatrends)’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시장에서 경쟁력 및 점유율 제고를 위해 사용자 인터페이스(UI) 및 사용자 경험(UX) 개선 및 개발에 투자하는 업체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Qt그룹 자체적으로 진행한 이 조사는 자동차 OEM 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것으로, 응답 기업의 약 36%는 수익 마진이 감소했으며, 43%는 이로 인해 제품 가격을 인상했다고 답하는 등 현재 전 세계적인 경기 침체와 인플레이션으로 인해 자동차 업계의 제품 개발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다수의 자동차 제조업체들은 어려운 상황에서 돌파구를 찾기 위해 UI/UX 혁신에 힘을 쏟고 있다.

실제로 아래 그래프와 같이 응답 기업의 52%가 향후 12개월 동안 제품 개발 예산의 30% 이상을 UI/UX 개선에 투자할 계획이라고 답했고, 23%의 기업은 향후 12개월 동안 제품 개발 예산의 40~49%를 UI/UX 개선에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년도의 경우 예산의 30% 이상을 UI/UX에 할당했다는 응답은 25%에 불과한 점을 미루어 볼 때, UI/UX와 비즈니스 성공 간의 연관성에 대한 인식이 전년도보다 증가했다고 볼 수 있다.

UI/UX 개선에 투자하는 가장 큰 동기에 대해서는 응답 업체의 27%가 경쟁사의 UI/UX 개선을 꼽았다. 차량용 UI/UX 개발 및 개선을 위해 가장 많이 투자하고 있는 기술은 디지털 트윈 기술(32%), 가상 비서(29%), 컴패니언 디바이스(27%), 컴패니언 앱(23%), AR/VR(23%) 순으로 응답했다.

이외에도 자동차 UI/UX의 혁신을 방해하는 요소를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34%가 소프트웨어 유지 및 업데이트 요건 관리를 가장 큰 장애물이라고 답했다. 차량 소프트웨어의 요구사항을 충족하기 위해 고급 컴퓨팅 플랫폼과 디바이스 활용이 증가하면서 많은 제조업체가 차량 콕핏 내 모든 소프트웨어를 통합해야 하는 과제에 직면하고 있다. 이러한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자동차 업계는 다양한 솔루션을 도입하고 있는데, 어떠한 해결방안을 강구하고 있는지 묻는 질문에 응답 기업의 26%는 ’크로스 플랫폼 개발 툴 도입’, 30%는 '소프트웨어 재작성', 34%는 ’제품 라인 간소화'라고 답했다.

Qt그룹의 자동차 및 디자인 툴 책임자인 미아오 루오(Miao Luo)는 "자율주행, 증강 현실(AR) 등 차량의 디지털화에 따라 차량 내 전체 소프트웨어 스택 소유권 및 자체 플랫폼에 대한 필요성이 커졌으며, 이로 인해 업계의 UI/UX에 대한 투자가 증가했다. 이는 소프트웨어와 HMI가 자동차 산업의 성장에 얼마나 필수적인 요소가 되었는지를 극명하게 보여준다."고 설명하며, "HMI 설계를 위해 올바른 도구가 필수적이다. 크로스 플랫폼 개발 툴과 프레임워크는 제조업체가 단 한 번의 설계 및 개발로 모든 브랜드 및 제품에 걸쳐 어디서나 테스트 및 배포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출시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고 말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