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장윤정, “진성 선배님이 어머니라 불러”…설 명절 ‘가족 케미’로 웃음바다(‘진성빅쇼’)

기사입력 : 2024년 02월 11일 11시 31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장윤정이 설특집 ‘진성빅쇼’의 명MC로 대활약했다.

장윤정은 지난 10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 KBS2 설특집 ‘진성빅쇼 BOK, 대한민국’(이하 ‘진성빅쇼’)에 출연, 설 명절 따스한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장윤정은 진성의 ‘첫사랑’ 무대와 함께 등장, 아름다운 드레스 자태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장윤정은 “진성 선배님이 저를 어머니라고 부른다”라고 언급, 진성의 예능 진출을 도와준 이후 ‘어머니’란 호칭으로 불리게 된 사연을 전하기도 했다.

프로그램부터 무대 소개까지 깔끔한 진행력을 보여준 장윤정은 스페셜 게스트와도 찰떡 케미를 보여줘 재미를 더했다. 장윤정은 진성과 게스트 정동원이 같이 있는 모습에 “할아버지와 손자 느낌이 난다”라며 공감을 얻는가 하면, 할아버지와 사이가 애틋했던 정동원의 옛 추억 토크에도 귀 기울이는 모습으로 온기를 더했다.

이어 진성이 “제가 동원이 나이일 때는 한 인물했다. 당시 제 얼굴이 동원이와 닮은 꼴이다”라며 자신있어하자, 장윤정은 “발뺌하실까봐 준비했다”라며 진성의 초등학교 졸업 사진을 공개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후 게스트 김호중이 등장하자, 장윤정은 진성이 ‘태클을 걸지마’를 새롭게 편곡해 김호중에게 선물했던 근황을 전하는가 하면, 김호중에게 ‘태클을 걸지마’ 한 소절을 요청하는 센스를 발휘하기도 했다.

마지막 게스트 이찬원의 등장에, 장윤정은 이찬원이 ‘불후의 명곡’ 진성 편 출연 당시 ‘울엄마’로 우승했던 점을 언급, ‘울엄마’ 라이브까지 부탁하는 등 매끄러운 진행력을 자랑했다. 장윤정은 ‘진성빅쇼’를 안정적으로 이끌며 보는 재미를 한껏 끌어올렸다.

‘진성빅쇼’의 명MC로 활약을 펼친 장윤정은 앞으로도 예능과 공연을 통해 대중을 꾸준히 만날 예정이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