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현주엽, '농구 후배→배우' 박광재에 '팩폭'

기사입력 : 2024년 03월 07일 10시 11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현주엽이 농구 후배에서 배우로 변신한 박광재에게 거침없는 팩폭(팩트 폭행)을 날린다.

오는 9일(토) 오후 다섯 시 티캐스트 E채널에서 방송되는 '토요일은 밥이 좋아(연출 이영식)'에서는 강원도 홍천을 방문, 현지인부터 관광객까지 모두의 입맛을 사로잡은 홍천 3味(미)가 공개된다.

'모닝 고기(아침 고기)'에 강한 토밥즈가 선택한 첫 번째 맛집은 1++ No.9 생 한우가 100g에 만 원대로 역대급 갓성비를 자랑하는 한우구이 집이다. 입장과 동시에 놀라운 고기 품질과 저렴한 가격에 흥분한 멤버들은 정신없이 고기를 주워 담는다.

각자 카트를 들고 먹고 싶은 부위를 담던 중 현주엽은 "야 누가 나 좀 말려라. 너희들 정말 흥분하면 안 된다. 침착해"라며 소고기에 정신이 혼미해진 동생들을 챙긴다.

서울에서 쉽게 맛볼 수 없는 홍천 한우를 더욱 맛있게 먹기 위해 멤버들의 질문이 쏟아졌고, 가게 사장님은 각 부위별로 어떻게 먹어야 한우를 더욱 즐길 수 있는지 친절하게 답변한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박광재는 "사장님 대사가 내 드라마 대사보다 훨씬 많다"라며 뜬금없는 고백을 한다. 박광재의 서글픈 표정에 현주엽은 "넌 그냥 죽잖아!" 라며 짓궂은 표정을 짓는다.

이에 질세라 이대호 역시 "형 그냥 죽는 것밖에 안 하잖아. 맞는 것 하고" 라며 광재 몰이(?)에 합류한다. 현주엽은 "광재가 지금까지 작품에서 한 대사보다 오늘 사장님 분량이 더 많을 것"이라며 신인 배우가 된 박광재를 놀린다.

프로농구 선수 출신 박광재는 2012년 은퇴 이후 뮤지컬과 드라마, 영화 그리고 예능을 넘나들며 다양한 매력을 뽐내고 있다. 최근 '토요일은 밥이 좋아' 합류 이후 농구부 선배 현주엽, 스포츠 후배 이대호 등과 함께 '삼촌즈'를 결성, 무해하고 귀여운 입담을 뽐내고 있다.

삼촌즈의 귀여운 입담과 홍천의 로컬 맛집은 오는 9일(토) 오후 다섯 시 티캐스트 E채널 '토요일은 밥이 좋아'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