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ROFAN

위버스콘 페스티벌에선 AR로 논다…‘위버스 렌즈’로 새 경험 제공

기사입력 : 2024년 06월 05일 20시 41분
ACROFAN=Newswire | newswire@acrofan.com SNS
위버스콘 페스티벌이 증강현실(AR)과 응원밴드 등 다양한 IT 기술을 접목해 팬들의 공연 몰입도와 재미를 배가시킨다.

하이브는 ‘2024 위버스콘 페스티벌(이하 위콘페)’에서 페스티벌 현장의 재미를 높이고 팬들의 편의를 돕는 다양한 혁신 기술들을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먼저 위버스는 AR기술을 적용한 ‘위버스 렌즈’로 즐길 수 있는 ‘디지털 워터마크 포토카드’와 ‘위버스 라이브 AR 포토월’ 등 2종의 새로운 콘텐츠를 선보인다.

위버스에 내재된 기능인 ‘위버스 렌즈’는 AR을 지원하는 콘텐츠나 사물을 스캔하면 가상의 이미지와 영상을 겹쳐 보여줘 생동감을 높인다. 지난해 10월 세븐틴 미니 11집 ‘세븐틴스 헤븐’ 앨범에 ‘AR 렌즈’라는 이름으로 처음 적용됐는데, 올해는 ‘위버스 렌즈’로 이름을 바꾸며 다양한 콘텐츠에 확대 적용한다.

■ ‘위버스 포토월’에서 위버스 렌즈 비추면 AR기반 가상 콘텐츠 등장…’디지털 포카’는 위버스에 자동저장

‘디지털 워터마크 포토카드’는 일반 포토카드와 달리 육안으로는 보이지 않는 워터마크가 적용된 포토카드로, 이번 위버스콘 페스티벌에서만 특별히 즐길 수 있는 콘텐츠다. 위콘페 현장에 마련된 위버스 부스에 방문하면, 출연 아티스트의 미공개 셀카 포토카드를 받을 수 있다. 포토카드는 뒷면에 고유의 시리얼 넘버와 육안으로는 보이지 않는 워터마크가 삽입돼 위버스 렌즈로 인식하면 위버스에서 유저의 활동을 아카이빙하는 ‘나의 컬렉션’에 바로 저장된다. 실물 포토 카드를 디지털 포토 카드로 동시에 소유할 수 있는 것이다.

위버스 렌즈로 촬영하면 특별한 AR 증강현실이 구동되는 ‘위버스 라이브 AR 포토월’도 마련된다. 위버스 부스 앞에 마련된 포토월에서 위버스 렌즈를 켜고 포토월을 비추면, 실시간 다국어 댓글, 하트 반응 등 아티스트가 위버스에서 진행하는 실시간 영상 라이브인 ‘위버스 라이브(Weverse LIVE)’가 연출된 AR 콘텐츠가 자동으로 휴대폰 화면에 나타난다. 참여한 관람객들은 본인이 아티스트가 되어 위버스 라이브를 진행하는 것과 같은 색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다.

■ 페스티벌 현장 편의성 더하는 ‘위버스 줄서기’, 통합의 장 만드는 응원봉과 응원밴드 연출 선보여

지난해 위콘페에서 모든 관객들을 하나로 뭉치게 한 응원봉 연출은 올해 응원 밴드가 더해져 더욱 장관을 이룰 전망이다. 하이브는 위콘페 입장객 전원에게 ‘위버스콘 페스티벌 공식 응원 밴드(Weverse Con Festival Official Light Band)’를 무료로 제공한다. 손목시계 형태인 응원밴드는 손에 들고 다니는 번거로움 없이 손목에 착용할 수 있는 편의성을 갖췄다.

위버스콘 페스티벌 공식 응원밴드는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 응원봉과 동시에 제어돼 화려함을 더한다.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 응원봉과 응원 밴드에는 동일한 연출 시스템이 적용돼 빛과 점멸 속도가 일사불란하게 제어된다. 이로 인해 응원봉이 없는 관람객부터 응원봉을 지참한 팬들까지 하나의 응원 연출로 공연 분위기를 다 함께 즐길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지난해 위콘페에서 처음 선보인 ‘위버스 줄서기’는 올해도 현장 적용된다. 위버스 줄서기는 위버스 앱을 통해 이벤트 부스에 대기열을 신청해 자신의 입장 순서가 다가오면 알람을 받는 서비스이다. 부스 앞에서 길게 줄서는 불편을 줄여 팬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위버스 줄서기 기능은 △야외 공연인 위버스파크 입장 대기를 예약하는 ‘위버스파크 줄서기’ △위콘페 프레임을 적용해 즉석 사진을 촬영하는 ‘위버스 포토 부스’ △위버스 렌즈를 활용한 디지털 포토 카드를 경험하는 ‘위버스 포토 카드 부스’ △아티스트의 초상과 로고를 적용해 나만의 머치(Merch)를 만드는 ‘위버스 커스텀 부스’에 적용된다.

위버스 관계자는 "올해 위버스가 새롭게 선보이는 위버스 렌즈, 디지털 워터마크 포토카드 등은 팬들이 더욱 다양한 방식으로 팬 활동을 즐기게 하기 위한 것으로, 앞으로도 위버스는 새로운 기술적 시도로 팬들의 경험을 개선하고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하이브 관계자는 "위버스와 하이브 고유의 기술을 활용해 앞으로도 위버스콘 페스티벌을 대중문화와 기술을 융합해 새로운 엔터테인먼트 요소를 제공하는 혁신의 장으로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위버스콘 페스티벌은 오는 6월 15일과 16일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인스파이어 엔터테인먼트 리조트에서 개최된다. 위버스콘 페스티벌은 음악의 장르, 세대를 초월하는 대중음악 통합의 장이자 새로운 팬 경험의 장으로 만들기 위해 하이브가 여는 음악 축제로, 올해 24개 팀의 아티스트가 참여한다.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

디지털 마케팅의 새로운 장을 만들다! 신개념 퍼포먼스마케팅 플랫폼 '텐핑'

[명칭] 아크로팬   [제호] 아크로팬(ACROFAN)    [발행인] 유재용    [편집인] 유재용    [청소년보호책임자] 유재용
Copyright © ACROFAN All Right Reserved